HOME > 정치마당 > 야당

야당

대선출마할때 보전받을 수 없는돈. [0]

이광수(cha***) 2017-11-10 21:59:42
크게 | 작게 조회 472 | 스크랩 0 | 찬성 2 | 반대 0

돈 없어도 대선 출마?… 헌재 "기탁금, 3억도 많다"

현행 5억 기탁금 규정에 헌법불합치 결정

김하영 기자 2008.11.27 18:25:00

대통령 선거에 출마하기 위해 5억 원의 기탁금을 내야 한다는 공직선거법 조항(제56조 제1항 제1호)에 대해 헌법재판소가 27일 헌법 불합치 결정을 내렸다. 기탁금 조항은 '후보 난립'을 위해 도입됐지만, 액수가 과도해 공무담임권을 침해할 수 있다는 이유다.

27일 헌재는 장기표 신문명정책연구원장이 낸 헌법소원 선고에서 "후보자 난립 방지를 위해 기탁금 제도를 두더라도 후보 예정자의 참정권과 정치적 의사표현의 자유를 과도하게 제약되지 않는 한도 내에서 입법자의 정책적 재량이 행사돼야 한다"며 "그 금액이 현저하게 과다하거나 불합리하게 책정된 것이라면 허용될 수 없다"고 판단했다.

헌재는 특히 "5억 원의 기탁금은 대통령 선거 입후보 예정자가 조달하기에 매우 높은 액수임이 명백하다"며 "주요 정당의 경우 국고보조금을 받으므로 5억 원의 기탁금 마련이 가능할 것이나, 국고보조금이 지급되지 않는 군소 정당의 추천을 받을 후보 예정자이거나 무소속 후보예정자의 경우 특별히 재력가가 아니라면 부채를 지거나 기부를 받지 않는 한 5억 원 마련은 사실상 어려울 것"이라고 설명했다.

헌재는 "5억 원은 국민들의 인지도가 어느 정도 있는 예비후보자라 하더라도 쉽게 모금할 수 있는 액수라고 보기 어렵고, 지지도가 높은 후보자라고 하더라도 그 지지도가 반드시 후원금의 기부액수로 연결될 것이라고 단정할 수 없다"고 덧붙였다.

헌재는 "기탁금이 고액이 아닐 경우 후보자가 늘어날 가능성은 있지만, 무소속 후보자의 경우 검인된 추천장을 사용하여 총 선거권자 2500~5000명의 추천을 받아야 하며, 통상 대통령선거에서 소요되는 많은 비용과 노력을 감안하면 기탁금 액수만 갖고 후보자 난립 문제를 대처할 필요는 없다고 볼 것"이라며 "정당정치의 발전과 국민들의 정치문화의 성숙도에 따라 진지하지 못한 후보자의 난립현상은 줄어들 수 있다"고 우려를 일축했다.

헌재는 이어 "아무리 훌륭한 자질을 가지고 있거나 사회적으로 지지를 받는 사람들이라도 5억 원이 지나친 부담이 돼 입후보를 포기하게 한다면 이들에게 대통령직에 대한 피선거권의 행사가 봉쇄당하게 된다"며 "그러한 사람들이 소수에 그치더라도 그러한 소수자들의 기회가 박탈당하는 것은 정당하지 않다"고 판단했다.

하지만 종합부동산세, 행정수도 등 예민한 문제에 대해선 '기득권의 편을 든다'는 비판을 받을만한 결정을 내려온 헌재가 갑자기 '소수자의 권리'를 강조하고 나선 점에 대해선 '생색내기'라는 이야기도 들린다.

중앙선관위의 조사에 따르면 대통령제를 둔 외국에서는 대통령선거에 기탁금을 두는 나라가 없으며 유일하게 기탁금 제도를 둔 프랑스도 우리나라 돈으로 기탁금이 260만 원 정도에 그치고 있다는 것이다.

1995년 대선 기탁금이 3억 원이던 시절 같은 헌법소원에 대해 헌재는 합헌 결정을 내렸으나, 이번에 헌재는 "당시 선거는 기탁금으로 선거인명부 등의 사본작성비용을 부담하도록 했고, TV와 라디오 연설비용을 국가가 부담했으나, 현재는 선거인명부 작성 비용을 기탁금으로 부담하게 하는 제도가 폐지됐고, 선거방송비용도 선거방송토론위원회 주관 대담과 토론회 외에는 전적으로 후보자 개인 부담이 되기 때문에 기탁금이 3억 원이나 5억 원과 같은 고액일 필요는 없다"고 밝혔다.

헌재는 2009년 12월 31일까지 관련 조항을 개정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지난해 17대 대선에 무소속으로 출마하려던 장기표 원장은 "기탁금 때문에 평등권과 공무담임권이 침해당했다"며 헌법소원을 냈었다.

선거법에 따르면 대통령 선거는 5억 원, 국회의원 선거는 1500만 원, 시도지사 선거는 5000만 원, 시도의회 의원 선거는 300만 원 등의 기탁금을 내도록 돼 있다.

대통령 선거의 경우 15% 이상 득표하면 기탁금을 전부 반환 받고, 10~15%를 득표하면 기탁금의 절반만 반환 받게 된다.  


태그
기타기능
페이스북 트위터
스크랩 | 신고

댓글[0]

댓글 쓰기

0/600byte
번호 카테고리 제목 작성자 조회 날짜
여당 토론마당 이용원칙 안내 인기게시물 토론장 (xfo***) 8578862 0 0 07.17
235877 정부 유토피아의 꿈 베네주엘라의 종말 조동찬 (dcc***) 253 26 0 11.16
235876 정부 무언의 압력 ~ [1] 차광욱 (kwa***) 333 37 1 11.16
235875 정부 '박원순판 블랙리스트' 문재인 정부 발목잡나 [1] 인기게시물 김주현 (he0***) 569 67 0 11.16
235874 정부  이런저런 소리 할것없이 ... 차광욱 (kwa***) 156 12 2 11.16
235873 정부 뺀질이 전뱅헌 ~ 차광욱 (kwa***) 230 22 0 11.16
235872 정부 무현이나 대중이 동상도 부숴버리고 철거하자. [1] 인기게시물 이세구 (om3***) 486 86 0 11.16
235871 정부 흥진호 사건 임종석 대통령 문재인 바지대통령 인가? [3] 김병일 (kwi***) 335 33 0 11.16
235870 정부 이념적 구분을 할 수밖에 없는가? 정윤호 (yhw***) 129 0 6 11.16
235869 정부 이명박이 감옥가고 박근혜 석방시켜라.. 김영진 (kyj***) 310 46 5 11.16
235868 정부 이명박이는 감옥에 가야한다.. 김영진 (kyj***) 235 30 2 11.16
235867 정부 백로 박근혜 흑로 이명박 비교자체가 가소롭다.. 김영진 (kyj***) 204 29 5 11.16
235866 정부 문재인대통령이 가장 잘하고 있는 두가지.. 김영진 (kyj***) 191 4 12 11.16
235865 정부 문재인 대통령께 한가지 건의한다.. 김영진 (kyj***) 140 3 8 11.16
235864 정부 앞으로는 용서않겠다 해야지 이재남 (ljn***) 129 5 0 11.16
235863 정부 대구,경북권은 배신자들을 전원 퇴출시켜야 정도다.. 김영진 (kyj***) 275 39 4 11.16
235862 정부 부족한것들끼리 나라망신 조순영 (sun***) 207 29 0 11.16
235861 정부 보수우파 차기대권 0순위 조원진.. 김영진 (kyj***) 163 8 3 11.16
235860 정부 이명박 조순영 (sun***) 138 0 0 11.16
235859 정부 지진 예방책.지각균열에 똥거란 쇠말뚝을 밖아봤으면 정득용 (jdy***) 100 0 3 11.16
235858 정부 박근혜는 문재인, 홍준표의 공동의 장해물이다. [2] 인기게시물 조영일 (yc4***) 508 68 3 11.16
235857 정부 광화문 앞에 주체사상탑을 세우는건 어떨꼬? 김동영 (mug***) 164 7 1 11.16
235856 정부 문재인이 통치?하는 나라 전체가 큰 재앙이다. [1] 인기게시물 윤찬중 (cj8***) 451 76 0 11.16
235855 정부 엣 조상들은 통치자의 잘못을 하늘이 천재지변의 방법으로 최기태 (ktc***) 183 21 1 11.16
235854 정부 니가하면 적폐 내가하면 애국통치 [2] 김동영 (mug***) 224 17 2 11.16
235853 정부  주체사샹파의 보수 씨말리기 작전 [1] 김동영 (mug***) 138 5 2 11.16
235852 정부 시진핑 특사, 김정은 만나러 내일 北으로 간다고? 최기태 (ktc***) 206 6 0 11.16
235851 정부 "JSA 귀순 병사 뱃속 기생충 엄청나…상처부위를" [1] 인기게시물 최기태 (ktc***) 1767 127 2 11.16
235850 정부 법원 박대통령 국정농단 주범 고영태 2년 형을 선고해야 [4] 김병일 (kwi***) 223 6 0 11.16
235849 정부 포항의지진7시간. 이진태 (kae***) 334 8 1 11.16
235848 정부 국정원장이 대통령에게 뇌물상납했다는 검찰의 헛소리 유창배 (ych***) 348 40 0 11.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