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세상만사 > 에세이

에세이

르네상스시대를 연 메디치효과 [0]

이철훈(ich***) 2017-11-09 00:45:04
크게 | 작게 조회 298 | 스크랩 0 | 찬성 1 | 반대 0

14세기부터 16세기에 걸쳐 전유럽을 뒤흔든 문화,예술의 대혁신운동이 일어났다. 이탈리아를

중심으로 유럽의 각국으로 퍼져나아간 르네상스는 레오나르드 다빈치,미켈란젤로 보티첼리,

단테와 같은 위대한 예술가들을 배출했다.
 

르네상스는  "다시 태어나 발전한다" 라는 의미의 말이라고 한다. 유럽의 전통문화인 고대 그리스,로마의 문화를 재생,부활한다는 뜻이다.


르네상스시대를 여는데 큰 역활을 한 메디치가문이 있다. 막대한 자금력을 동원하여 당대의 유명한 예술가와 철학자,과학자들을 물심양면으로 지원하여 그들의 전문분야에 한정되는 것이 아니라 서로의 재능을 상호교환하고 융합하는 시너지효과를 만들어내게 지원을 아끼지 않았다.
 


다른 분야의 요소들이 결합하고 융화될때 각 요소들이 갖고 있는 잠재력보다 더 큰 에너지를 만들어내는 시너지,상승작용을 메디치효과라고 한다.


한분야만 연구하고 파고드는 전문가들은 자신만의 생각과 관점으로 모든 사물을 바라보기가 쉽다.


자신이 전공한 학문이 제일인 것으로만 착각하고 함몰되어 다른 사람들의 다양한 생각과 의견을 외면하고 부정하게 되는 경향이 많이 있다.


사회의 변화에 무뎌지고 둔감하게 되어 새롭고 다양한 변화와 시대적인 흐름을 잘 받아들이지 못하고 제대로 적응조차하지 못하게 된다.


자신의 작업장에서 파묻혀 작품활동을 하는 것보다는 폭넓은 대인관계를 맺고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과의 만나는 것 자체만으로도 세상의 변화와 시대적인 흐름을 받아들일수 있는 기회가 된다.


같은 전문분야에 종사하는 사람들조차 이런 저런 성향이 다른 다양한 사람들로 구성되어 있는 것처럼 다른 분야에서 종사하는 전문가들로부터 자신이 전혀 알고 있지못한 새로운 학문과 전문지식을 얻을 기회를 잃지말아야 한다.


전자공학을 전공한 전문가가 자신의 아이디어로 만든 시제품을 만들기위해서는 제품에 소요되는 부속품을 공급할수 있는 협력공장이 필요하게 된다. 


시제품을 완성시켜 시중에 출하시키기 위해서는 제품을 생산할 공장을 설립해야한다. 공장을 설립하기 위한 부지확보와 인원충원은 필수사항이고 은행을 통한 금융지원확보작업도 선행되어야만 한다.


제품생산을 위한 부속품조달과 협력공장, 생산품을 생산하기위한 자금조달과 인원충원 공장설립등 자신의 아이디어만으로 혼자 운영할수 있는 방법보다는 서로 다른 분야의 전문가들의 도움을 받아 좋은 제품을 대량생산할수있는 시너지효과를 만들어내는 것이 메디치효과라고 할수있다.


조직을 구성하고 있는 구성원들의 성향은 다양하고 서로 다른 이질적인 생각과 의견을 갖고 있다.


구성원자체만으로 보면 잘 섞이지 않고 화합하기 어려운 모래를 연상하게 하는 융합하기 어려운 각자의 개성과 성향으로 구성되어있다.


그러나 그들이 갖고 있는 다양한 재능과 능력을 한곳으로 모아 융화시키고 상승작용을 유도하는 시너지효과를 만들어낼수만 있다면 모래같이 흩어져 있던 모습을 폭발적으로 상승시키는 메디치효과로 만들어낼수있게된다.


우리주위에는 긍정적인 메디치효과를 발생시키는 사람들도 많이 있지만 반대로 부정적인 메디치효과를 만들어내는 사람들도 많이 있다.


자신의 잘못되고 부정확한 지식과 정보를 자신이 갖고 있는 것도 문제이지만 이것을 사실인양 다른 사람들에게 전달하여 부정적인 반향을 만들어내는 일들이다.


특정목적을 갖고 양산된 카더라통신을 사실인 것처럼 이곳저곳으로 확대재생산하여 다른 사람들을 선동하고 현혹시키다가 별다른 반응이 없거나 반발이 예상밖으로 강하게 나타나면 잠시 수면아래로 감추었다가 잠잠해지면 또 다른 거짓정보를 양산하여 사회적인 심각한 부정적 효과를 만드는 경우다.


잘못과 과오가 있으면 당연히 사회적인 처벌을 받아야만 하지만 그렇지 않은 부당한 경우에는 사회적인 갈등과 분열,혼란이 예상되어진다.


각분야의 전문가들이 서로 원활한 교류와 적극적인 의견과 생각을 나누고 소통할수 있도록 사회적인 지원과 합의가 이루워진다면 제2의 르네상스를 활짝여는 중요한 계기가 될수있는 것이라고 생각한다.








댓글[0]

댓글 쓰기

0/600byte
번호 카테고리 제목 작성자 조회 날짜
78721 에세이 선수가 심판으로 심판이 선수로 변신 이철훈 (ich***) 486 1 0 10.26
78720 에세이 문재인의 타산지석 or 금과옥조 인기게시물 오병규 (ss8***) 531 24 1 10.26
78719 에세이 호미로 막을수 있는 일을 가래로도 이철훈 (ich***) 334 3 0 10.25
78718 에세이 사드보복이 아니라 수모보복이다. 인기게시물 오병규 (ss8***) 561 34 3 10.25
78717 에세이 평범하고 일상적인 보시 이철훈 (ich***) 438 3 0 10.24
78716 에세이 공무원 한국사 암기법 사전 8 김태수 (tae***) 349 2 0 10.24
78715 에세이 忠과 孝 , 부모와 마누라 누가 우선 1번인가? [2] 이호택 (ski***) 357 5 0 10.24
78714 에세이 산골일기: 살아서 돌아오시오! 인기게시물 오병규 (ss8***) 555 23 1 10.24
78713 에세이 제대로 된 안전교육이 필요하다. 이철훈 (ich***) 333 1 0 10.23
78712 에세이 오사카 여행. [3] 박천복 (yor***) 474 17 0 10.23
78711 에세이 변명 그리고 복마전(伏魔殿) 오병규 (ss8***) 498 9 7 10.23
78710 에세이 성공과 실패도 소중한 경험이다. 이철훈 (ich***) 423 2 0 10.22
78709 에세이 새벽하늘 창공을 바라보면서 임재운 (lim***) 404 0 0 10.22
78708 에세이 실리(實利)와 명분(名分). 오병규 (ss8***) 523 14 9 10.22
78707 에세이 잘못을 인정하고 시정하는 자부심 이철훈 (ich***) 469 1 0 10.22
78706 에세이 기사도정신과 신사도 [3] 인기게시물 이철훈 (ich***) 2072 40 0 10.21
78705 에세이 단종(端宗)과 수양대군(首陽大君). [1] 오병규 (ss8***) 798 17 20 10.21
78704 에세이 인맥과 인연을 제대로 사용하기 이철훈 (ich***) 603 0 0 10.20
78703 에세이 연상달인 한국사 암기법 17 김태수 (tae***) 532 0 0 10.20
78702 에세이 집단 따돌림과 갑질만은 하지 말자 이철훈 (ich***) 615 2 0 10.19
78701 에세이 원시의 흔적 한은예 (jas***) 554 0 0 10.19
78700 에세이 무슨 이유로 이렇게 하고 있는지 이철훈 (ich***) 683 4 0 10.18
78699 에세이 문재인을 위한 사자성어 교육. [3] 인기게시물 오병규 (ss8***) 843 40 3 10.18
78698 에세이 또 미호천엔 가을빛 내리고 ... 조성구 (gad***) 486 1 5 10.18
78697 에세이 심각한 신 갈등구조가 걱정된다. 이철훈 (ich***) 555 2 0 10.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