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세상만사 > 지구촌

지구촌

짧은 체류 말하지 않아도 아는 사이라서? [0]

고순철(ash***) 2017-11-09 14:17:49
크게 | 작게 조회 243 | 스크랩 0 | 찬성 0 | 반대 1

짧은 체류 말하지 않아도 아는 사이라서?

 

 

 

필자의 개인 경험에 불과한지는 모르겠지만 인터넷 커뮤니티에 보면 꼭 그런 것 같지는 않다. 남자들이 배우자 혹은 연인인 여성과의 사이에서 다툼이 있을 때 곤란한 일 중의 하나를 꼽으라면 그걸 꼭 말로 해야 알아?”

분명 여자가 삐친 것은 알겠는데, 이유를 말해주지 않으니 남자는 답답하다. 그래서 왜 그러냐라고 물으면 여자의 답변은 날 사랑하지 않지! 꼭 그걸 말로 해야 알아?”하면서 끝까지 입을 다물어버린다. 남자들로서는 미치고 환장하고 팔짝 뛸 노릇이다. 반면에 정말 친한 친구사이나 호흡이 잘 맞는 파트너 사이에는 말이 필요 없는 경우도 있다.

 

 

트럼프의 방한이 끝났다. 이제 결산할 일만 남았다.

트럼프가 기대했던(?) 폭탄발언들을 쏟아내지 않아 정부는 내심 외교적 성과를 내세우고 싶어 하는 모양이다. 그럴 수도 있을 것이다. 그동안의 트럼프의 언행만 놓고 보면 청와대와 정부의 노력이 결실을 본 것 같다. , 말싸움이 몸싸움으로 가지 않도록 관리가 잘 된 것 같다.

 

하지만 다른 글에서도 이미 썼지만 트럼프는 미치광이도 아닐뿐더러 미국이란 나라가 제도와 시스템에 의해 움직이는 나라이기 때문에 트럼프와 미국 역시 상황을 더 악화시키지 않기 위해 상황을 관리한 측면이 있어 보인다. 한미FTA 등 한미 사이의 경제현안에 대해서 폭탄성 발언을 삼간 것을 보면 충분히 알 수 있다.

안보적인 측면에서 트럼프를 입단속을 하느라 미국무기 구매와 통상 등 경제적인 면에서 대가를 지불한 것 같다.

 

 

미국의 입장에서는 중국과 일본은 서로가 맺힌 부분도 많이 있고 풀어야 할 사연들도 많고 그렇기 때문에 긴 시간을 할애 해가면서 정상들 사이에 돈독한(?) 시간을 가져야 했을 것으로 믿고 싶다. 트럼프가 코리아 패싱은 없다고 했지만 한반도의 장래에 대해 일본과 중국과는 이야기할 부분이 많기 때문이라고는 믿고 싶지 않다. 저들이 한반도의 운명을 두고 담판을 짓느라 그리도 오랜 만남이 필요한 것은 아니라 자위하고 싶다.

 

 

한국과 미국 사이에는 말을 하지 않아도 상대방의 생각을 알 수 있고 서로를 성심으로 챙겨주는 金蘭(금란)管鮑(관포)의 관계이기 때문에 일본과 중국 방문보다 훨씬 더 짧은 체류시간과 정상회담 시간을 가졌을 것이라고 애써 믿고 싶다. 그래도 우리 안보에는 이상이 없을 것이라고 안도하고 싶다.

 

無爲行의 세상에 대한 삿대질



태그
기타기능
페이스북 트위터
스크랩 | 신고

댓글[0]

댓글 쓰기

0/600byte
번호 카테고리 제목 작성자 조회 날짜
85531 지구촌 ◈뿌리와 단절되는 순간부터 생물들은 대(代)가 끊긴다. 강불이웅 (kbl*) 413 1 0 10.21
85530 지구촌 설교설교의 종류와 설교의 결과. 박영규 (392***) 507 0 0 10.21
85529 에세이 기사도정신과 신사도 [3] 인기게시물 이철훈 (ich***) 2047 40 0 10.21
85528 지구촌 †…{上行下效}..효도나 불효는 꼭 되(대)물림 됩니다 김용구 (yon***) 544 3 0 10.21
85527 에세이 단종(端宗)과 수양대군(首陽大君). [1] 오병규 (ss8***) 780 17 20 10.21
85526 지구촌 †…천국 가는 다른 길(방법)은 없나요? 김용구 (yon***) 484 3 0 10.21
85525 지구촌 ◈모든 사람에게 어제와 오늘과 내일을 주신 것은… 강불이웅 (kbl*) 468 1 0 10.20
85524 에세이 인맥과 인연을 제대로 사용하기 이철훈 (ich***) 582 0 0 10.20
85523 지구촌 지옥과 인간의 행복 이호택 (ski***) 582 0 0 10.20
85522 에세이 연상달인 한국사 암기법 17 김태수 (tae***) 514 0 0 10.20
85521 지구촌 †…진정으로 회개하고 복음을 믿으라!... 김용구 (yon***) 530 3 0 10.20
85520 지구촌 †…네 덕(德)이요, 내 탓, 내 무지(無知)입니다! 김용구 (yon***) 529 2 0 10.20
85519 에세이 집단 따돌림과 갑질만은 하지 말자 이철훈 (ich***) 597 2 0 10.19
85518 지구촌 진리를 알지니 진리가 너희를 자유케 하리라 문태욱 (und***) 502 2 0 10.19
85517 지구촌 ◈돈(권력)을 제일로 취급하는 자는 석두 중에 상석두. 강불이웅 (kbl*) 446 1 0 10.19
85516 지구촌 †…여기 참 삶의 길이 있습니다. 김용구 (yon***) 458 3 0 10.19
85515 지구촌 †...노예 해방 선언과, 죄에 대한 해방 선언...! [3] 김용구 (yon***) 450 4 0 10.19
85514 에세이 원시의 흔적 한은예 (jas***) 530 0 0 10.19
85513 지구촌 ◈인격 조무래기국을 의지하면 그들의 노예가 된다. 강불이웅 (kbl*) 426 1 1 10.18
85512 에세이 무슨 이유로 이렇게 하고 있는지 이철훈 (ich***) 641 4 0 10.18
85511 에세이 문재인을 위한 사자성어 교육. [3] 인기게시물 오병규 (ss8***) 813 40 3 10.18
85510 지구촌 진정한 아름다움 이호택 (ski***) 430 0 0 10.18
85509 에세이 또 미호천엔 가을빛 내리고 ... 조성구 (gad***) 469 1 5 10.18
85508 지구촌 †…당신의 영원한 피난처는 어디입니까? 김용구 (yon***) 401 3 0 10.18
85507 지구촌 †…사람은 모두 구더기 수준의 인생을 사는 것입니다. 김용구 (yon***) 429 3 0 10.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