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세상만사 > 에세이

에세이

당신은 친구가 몇 명이나 있소 [0]

조동찬(dcc***) 2017-11-09 16:07:52
크게 | 작게 조회 259 | 스크랩 0 | 찬성 0 | 반대 0


 

나의 청소년 시절 평균수명은 57세 정도였다. 회갑을 지낸 사람은 별로 보지 못했고 회갑 지낸 노인들은 복노인이라 칭송의 대상으로 존경했었다. 40대가 넘으면 어른 대접하더니 지금은 60대면 청년취급을 한다. 나도 모르게 100세 시대라며 산다. 친구들을 만나보면 100세는 기본으로 생각하는 것 같고 그전에 죽을 것이라는 이야기는 없다. 나도 20년 전쯤 퇴직을 앞두고 이런저런 생각을 할 때 지금 나이쯤은 이 세상 사람이 아닐 것이란 쪽으로 무게를 두었다.

 

예측이 너무 빗나갔다. 아직 숨 쉬고 밥 먹는 걸 보면 죽음을 예측하기가 쉽지 않다. 그래서 일단은 100세 시대이니 그것을 기준으로 삶을 새로이 준비해야 될 것 같다. 퇴직할 때 나머지 슬슬 유람이나 하면서 놀다가 병들면 좀 아프다가 죽으면 되지 했다. 지금 돌이켜 보면 너무나 잘못된 판단이다. 내일 죽더라도 뭔가 할일을 만들어야 했다. 동료들이 나름 퇴직 후 일거리를 만드는 걸 보고 이 나이에 뭘 힘들게 살아가려고 하느냐고 했던 말이 부끄럽다. 차츰 일할꺼리가 없어지고 놀꺼리도 마뜩치 않다. 노는 것도 쉽지를 않다. 이런 저런 이유로 친구들의 만남이 줄어든다.

 

나이 비슷한 또래는 삶의 방식이나 정보가 비슷하다. 한계를 뛰어넘기가 힘들다. 손자를 친구삼아 이야기 하다보면 새삼 배울 것이 있다. 10년 정도 선배들과 이야기 하다보면 연륜에 따른 지혜도 배운다. 나이나 성별, 출신지역. 학교, 경력 따위는 필요 없다. 흥미와 관심을 이야기 할 수 있는 사람이면 된다. 만남이 삶을 풍부하게 만들면 되겠다. 나에게 그런 친구가 있나? 꼭 집어서 있다 없다 말할 수도 없다. 과거의 동료나 친구들에 집착하지 않고 새로운 사회관계망을 만들어야하겠다. 당신은 친구가 몇 명이나 있소.

태그
기타기능
페이스북 트위터
스크랩 | 신고

댓글[0]

댓글 쓰기

0/600byte
번호 카테고리 제목 작성자 조회 날짜
78596 에세이 회전의자의 주인. 박천복 (yor***) 660 5 0 09.18
78595 에세이 유비 무환 안영일 (you***) 584 0 2 09.18
78594 에세이 1년 전 오늘 이야기. 인기게시물 오병규 (ss5***) 1034 36 2 09.18
78593 에세이 결론은 똑같아야만 한다. 이철훈 (ich***) 668 3 0 09.17
78592 에세이 미남성춘향을 죽이는 한국사회 박동완 (ppk***) 612 0 0 09.17
78591 에세이 미국의 딜레마와 대한미국. [4] 인기게시물 오병규 (ss8***) 2303 62 4 09.17
78590 에세이 엄중한 위기순간에 왜 싸우는지 이철훈 (ich***) 554 1 0 09.16
78589 에세이 연상달인 한국 근현대사 암기법 27 (공무원 시험 대비 김태수 (tae***) 519 0 0 09.16
78588 에세이 적벽대전의 후유증. 오병규 (ss5***) 649 15 2 09.16
78587 에세이 視·觸(눈, 손)으로 만나는 점자명함 이재호 (hl5***) 514 0 0 09.15
78586 에세이 피를 토하는 심정으로 올린다. [2] 인기게시물 오병규 (ss8***) 1223 61 2 09.15
78585 에세이 올바른 방아쇠효과 이철훈 (ich***) 645 1 0 09.14
78584 에세이 왕서방과 곰 오병규 (ss8***) 774 16 1 09.14
78583 에세이 데자뷔와 자메뷔 이철훈 (ich***) 665 2 0 09.13
78582 에세이 점자명함으로 귀하를 홍보해주세요. 이재호 (hl5***) 589 0 0 09.13
78581 에세이 240번 버스 박경열 (par***) 662 7 0 09.12
78580 에세이 고양이가 무슨 죄가 있는지 이철훈 (ich***) 701 1 1 09.12
78579 에세이 부부의 공식을 잘 지켜온 분들을 위해 구흥서 (khs***) 774 7 0 09.12
78578 에세이 김대중 대통령 ( 천국과 지옥 ) 이상국 (lsg***) 613 1 0 09.12
78577 에세이 가을과 남자의 감정 박중구 (jkp**) 595 0 0 09.12
78576 에세이 연상달인 한국 근현대사 암기법 30 김태수 (tae***) 504 0 0 09.12
78575 에세이 공무원 한국사 암기법 사전 6 김태수 (tae***) 556 0 0 09.12
78574 에세이 적반 하장 처럼 그런 거야 !~~ 박국치 (sal***) 566 1 0 09.12
78573 에세이 진정한 명불허전 이철훈 (ich***) 695 1 0 09.11
78572 에세이 나의 노년. [4] 박천복 (yor***) 849 16 0 0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