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세상만사 > 에세이

에세이

당신은 친구가 몇 명이나 있소 [0]

조동찬(dcc***) 2017-11-09 16:07:52
크게 | 작게 조회 375 | 스크랩 0 | 찬성 0 | 반대 0


 

나의 청소년 시절 평균수명은 57세 정도였다. 회갑을 지낸 사람은 별로 보지 못했고 회갑 지낸 노인들은 복노인이라 칭송의 대상으로 존경했었다. 40대가 넘으면 어른 대접하더니 지금은 60대면 청년취급을 한다. 나도 모르게 100세 시대라며 산다. 친구들을 만나보면 100세는 기본으로 생각하는 것 같고 그전에 죽을 것이라는 이야기는 없다. 나도 20년 전쯤 퇴직을 앞두고 이런저런 생각을 할 때 지금 나이쯤은 이 세상 사람이 아닐 것이란 쪽으로 무게를 두었다.

 

예측이 너무 빗나갔다. 아직 숨 쉬고 밥 먹는 걸 보면 죽음을 예측하기가 쉽지 않다. 그래서 일단은 100세 시대이니 그것을 기준으로 삶을 새로이 준비해야 될 것 같다. 퇴직할 때 나머지 슬슬 유람이나 하면서 놀다가 병들면 좀 아프다가 죽으면 되지 했다. 지금 돌이켜 보면 너무나 잘못된 판단이다. 내일 죽더라도 뭔가 할일을 만들어야 했다. 동료들이 나름 퇴직 후 일거리를 만드는 걸 보고 이 나이에 뭘 힘들게 살아가려고 하느냐고 했던 말이 부끄럽다. 차츰 일할꺼리가 없어지고 놀꺼리도 마뜩치 않다. 노는 것도 쉽지를 않다. 이런 저런 이유로 친구들의 만남이 줄어든다.

 

나이 비슷한 또래는 삶의 방식이나 정보가 비슷하다. 한계를 뛰어넘기가 힘들다. 손자를 친구삼아 이야기 하다보면 새삼 배울 것이 있다. 10년 정도 선배들과 이야기 하다보면 연륜에 따른 지혜도 배운다. 나이나 성별, 출신지역. 학교, 경력 따위는 필요 없다. 흥미와 관심을 이야기 할 수 있는 사람이면 된다. 만남이 삶을 풍부하게 만들면 되겠다. 나에게 그런 친구가 있나? 꼭 집어서 있다 없다 말할 수도 없다. 과거의 동료나 친구들에 집착하지 않고 새로운 사회관계망을 만들어야하겠다. 당신은 친구가 몇 명이나 있소.

태그
기타기능
페이스북 트위터
스크랩 | 신고

댓글[0]

댓글 쓰기

0/600byte
번호 카테고리 제목 작성자 조회 날짜
85911 에세이 영화 속 얼굴들로 보는 세월 (14) 아놀드 슈워제네거 김홍우 (khw***) 84 0 0 12.09
85910 지구촌 화를 내는것은 스스로 망하는짓 입니다. 김상보 (rst***) 68 2 0 12.09
85909 지구촌 시간이 걸린다 임금덕 (sha***) 78 0 0 12.09
85908 에세이 평창 동계와 일본 그리고 미국의 입장. 인기게시물 오병규 (ss8***) 314 25 3 12.09
85907 지구촌 ◈정직하고 진실한 마음으로 일하는 것이 고위직(성직). 강불이웅 (kbl*) 73 1 0 12.08
85906 지구촌 설교마리아의 수태고지 수락/12월10일주/강림절제2주 박영규 (392***) 82 0 0 12.08
85905 지구촌 †…칭의(稱義)의 의미 김용구 (yon***) 126 3 1 12.08
85904 지구촌 기자면접을 앞둔 딸에게... [1] 김상보 (rst***) 131 3 0 12.08
85903 에세이 대통령에게 권한다. 인기게시물 오병규 (ss8***) 336 33 3 12.08
85902 에세이 직장문화가 전통을 만든다. 이철훈 (ich***) 191 1 0 12.08
85901 지구촌 ◈한반도의 가라지(빨갱이)들은 이렇게 소멸된다. 강불이웅 (kbl*) 116 2 0 12.07
85900 지구촌 부산 북항 오페라 하우스의 제안자는 의병 김병일이다 [3] 김병일 (kwi***) 113 1 0 12.07
85899 지구촌 그림자에 홀린 계집종 이호택 (ski***) 142 2 0 12.07
85898 지구촌 왜 어마 어마한 것일까? 이호택 (ski***) 106 1 0 12.07
85897 지구촌 과거는 망념이고, 망령입니다. 김상보 (rst***) 106 0 0 12.07
85896 지구촌 과거란 망령에 매달리고 시달리는 이유 김상보 (rst***) 108 0 0 12.07
85895 에세이 토사호팽(兎死狐烹) 인기게시물 오병규 (ss8***) 302 23 2 12.07
85894 에세이 성의만 고맙게 받겠습니다. 이철훈 (ich***) 205 1 0 12.06
85893 에세이 나 쓰러지면 足같은 뭉가는 누가 ...... [1] 박경열 (par***) 221 14 0 12.06
85892 지구촌 ◈예수님과 사단의 대리전을 치르고 있는 대한민국. 강불이웅 (kbl*) 125 2 0 12.06
85891 지구촌 †…義人이 되었다는 것은 무엇을 의미하는가? 김용구 (yon***) 120 2 0 12.06
85890 에세이 영화 속 얼굴들로 보는 세월 (13) 브루스 윌리스 김홍우 (khw***) 134 0 0 12.06
85889 지구촌 종교는 왜 필요한가? [3] 김상보 (rst***) 150 0 2 12.06
85888 지구촌 원수 같은 친구와 게으른자의 6가지 나쁜 것 이호택 (ski***) 133 0 0 12.06
85887 에세이 나쁜것은 보지도 듣지도 말아야 합니다 김상보 (rst***) 173 1 1 12.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