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세상만사 > 지구촌

지구촌

짧은 체류 말하지 않아도 아는 사이라서? [0]

고순철(ash***) 2017-11-09 14:17:49
크게 | 작게 조회 445 | 스크랩 0 | 찬성 0 | 반대 1

짧은 체류 말하지 않아도 아는 사이라서?

 

 

 

필자의 개인 경험에 불과한지는 모르겠지만 인터넷 커뮤니티에 보면 꼭 그런 것 같지는 않다. 남자들이 배우자 혹은 연인인 여성과의 사이에서 다툼이 있을 때 곤란한 일 중의 하나를 꼽으라면 그걸 꼭 말로 해야 알아?”

분명 여자가 삐친 것은 알겠는데, 이유를 말해주지 않으니 남자는 답답하다. 그래서 왜 그러냐라고 물으면 여자의 답변은 날 사랑하지 않지! 꼭 그걸 말로 해야 알아?”하면서 끝까지 입을 다물어버린다. 남자들로서는 미치고 환장하고 팔짝 뛸 노릇이다. 반면에 정말 친한 친구사이나 호흡이 잘 맞는 파트너 사이에는 말이 필요 없는 경우도 있다.

 

 

트럼프의 방한이 끝났다. 이제 결산할 일만 남았다.

트럼프가 기대했던(?) 폭탄발언들을 쏟아내지 않아 정부는 내심 외교적 성과를 내세우고 싶어 하는 모양이다. 그럴 수도 있을 것이다. 그동안의 트럼프의 언행만 놓고 보면 청와대와 정부의 노력이 결실을 본 것 같다. , 말싸움이 몸싸움으로 가지 않도록 관리가 잘 된 것 같다.

 

하지만 다른 글에서도 이미 썼지만 트럼프는 미치광이도 아닐뿐더러 미국이란 나라가 제도와 시스템에 의해 움직이는 나라이기 때문에 트럼프와 미국 역시 상황을 더 악화시키지 않기 위해 상황을 관리한 측면이 있어 보인다. 한미FTA 등 한미 사이의 경제현안에 대해서 폭탄성 발언을 삼간 것을 보면 충분히 알 수 있다.

안보적인 측면에서 트럼프를 입단속을 하느라 미국무기 구매와 통상 등 경제적인 면에서 대가를 지불한 것 같다.

 

 

미국의 입장에서는 중국과 일본은 서로가 맺힌 부분도 많이 있고 풀어야 할 사연들도 많고 그렇기 때문에 긴 시간을 할애 해가면서 정상들 사이에 돈독한(?) 시간을 가져야 했을 것으로 믿고 싶다. 트럼프가 코리아 패싱은 없다고 했지만 한반도의 장래에 대해 일본과 중국과는 이야기할 부분이 많기 때문이라고는 믿고 싶지 않다. 저들이 한반도의 운명을 두고 담판을 짓느라 그리도 오랜 만남이 필요한 것은 아니라 자위하고 싶다.

 

 

한국과 미국 사이에는 말을 하지 않아도 상대방의 생각을 알 수 있고 서로를 성심으로 챙겨주는 金蘭(금란)管鮑(관포)의 관계이기 때문에 일본과 중국 방문보다 훨씬 더 짧은 체류시간과 정상회담 시간을 가졌을 것이라고 애써 믿고 싶다. 그래도 우리 안보에는 이상이 없을 것이라고 안도하고 싶다.

 

無爲行의 세상에 대한 삿대질



태그
기타기능
페이스북 트위터
스크랩 | 신고

댓글[0]

댓글 쓰기

0/600byte
번호 카테고리 제목 작성자 조회 날짜
6780 지구촌 ◈만든 자에게만 만들어진 것들의 이상형이 있다. 새 게시물 강불이웅 (kbl*) 11 0 0 12.11
6779 지구촌 성경이 유일한 한 희망 새 게시물 김상보 (rst***) 8 0 0 12.11
6778 지구촌 사마천이 말하는 육가(六家)에 대하여 한마디. 새 게시물 황효상 (hhs***) 17 0 0 12.11
6777 지구촌 †…당신이 만일 노아(홍수)시대에 살았다면.? {3부} 새 게시물 김용구 (yon***) 21 1 0 12.11
6776 지구촌 장님 코끼리 만지기 새 게시물 이호택 (ski***) 36 2 0 12.11
6775 지구촌 예수도 불순분자였다!! 이상술 (ssl***) 31 0 1 12.10
6774 지구촌 ◈저를 페북 친구로 초청해 주신 모든 분들에게! 강불이웅 (kbl*) 24 1 0 12.10
6773 지구촌 국제포럼 경과보고 배문태 (bae***) 19 0 0 12.10
6772 지구촌 성경에 대한 편견들... 김상보 (rst***) 38 0 1 12.10
6771 지구촌 †…당신이 만일 노아(홍수)시대에 살았다면.? {2부} 김용구 (yon***) 26 2 0 12.10
6770 지구촌 인터넷(컴퓨터)에도 귀신이 산다 김상보 (rst***) 30 1 0 12.10
6769 지구촌 †…당신이 만일 노아(홍수)시대에 살았다면.? {1부} 김용구 (yon***) 46 1 0 12.09
6768 지구촌 실버TV 장수현 우정숙님의 246리듬댄스를 보면서 [3] 김병일 (kwi***) 86 0 0 12.09
6767 지구촌 화를 내는것은 스스로 망하는짓 입니다. 김상보 (rst***) 56 2 0 12.09
6766 지구촌 시간이 걸린다 임금덕 (sha***) 65 0 0 12.09
6765 지구촌 ◈정직하고 진실한 마음으로 일하는 것이 고위직(성직). 강불이웅 (kbl*) 60 1 0 12.08
6764 지구촌 설교마리아의 수태고지 수락/12월10일주/강림절제2주 박영규 (392***) 64 0 0 12.08
6763 지구촌 †…칭의(稱義)의 의미 김용구 (yon***) 99 3 1 12.08
6762 지구촌 기자면접을 앞둔 딸에게... [1] 김상보 (rst***) 124 3 0 12.08
6761 지구촌 ◈한반도의 가라지(빨갱이)들은 이렇게 소멸된다. 강불이웅 (kbl*) 106 2 0 12.07
6760 지구촌 부산 북항 오페라 하우스의 제안자는 의병 김병일이다 [3] 김병일 (kwi***) 108 1 0 12.07
6759 지구촌 그림자에 홀린 계집종 이호택 (ski***) 136 2 0 12.07
6758 지구촌 왜 어마 어마한 것일까? 이호택 (ski***) 102 1 0 12.07
6757 지구촌 과거는 망념이고, 망령입니다. 김상보 (rst***) 104 0 0 12.07
6756 지구촌 과거란 망령에 매달리고 시달리는 이유 김상보 (rst***) 106 0 0 12.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