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세상만사 > 지구촌

지구촌

독약은 먹을지언정 술은 먹지 말라 [1]

이호택(ski***) 2017-11-09 08:40:21
크게 | 작게 조회 192 | 스크랩 0 | 찬성 3 | 반대 0

 독약은 먹을지언정 술은 먹지 말라


술은 임금으로 하여금 어질지 못하게 하고 신하로 하여금 충성하지 않게 하며,

어버이로 하여금 옳지 못하게 하고

자식으로 하여금 효순하지 못하게 하며,

부녀자로 하여금 사치하고 음탕하게 한다.

 

술 마시는 것에는 서른여섯 가지의 허물이 있으니

이로 말미암아 나라를 망하게 하고 가정을 파괴하느니라.

 

차라리 독약을 먹고 죽을지언정 술에 취하여 요란하게 살지 말지어다.

                                                                <관염장송>

 

 

술의 서른여섯 가지 손해와 실패

 

부처님께서 말씀하셨다.

"술을 즐겨마시는 사람에게는 서른여섯 가지의 손해와 실패가 있다.

 

1. 술에 취하면 자식은 부모를 공경하지 아니하고

신하는 임금을 공경하지 아니하며 군신과 부자의 상하를 구별하지 못하며,

 

2. 말이 난잡하고 잘못을 저지르게 되고.

3. 이간질하는 말과 쓸데없는 말을 많이 하게 되며,

4. 남이 숨기는 개인적인 일을 드러내고,

5. 취하면 하늘을 욕하고 아무데나 대소변을 보아 가릴 것을 피하지 않으며,

 

6. 길바닥에 누워 집에 돌아가지 못하고 소지품을 부수거나 잃어버리고,

7. 자기몸을 바르게 가누지 못하며,

8. 비틀대며 걷거나 한 눈을 팔다가 개천이나 구덩이에 떨어지고,

9. 넘어졌다가 겨우 일어나거나 얼굴을 다치며,

10. 사고파는 것을 틀리게 하여 쓸데없이 다투고,

 

11. 생업을 잃어도 생활을 걱정할 줄 모르며,

12. 자기가 가진 재산을 모두 소비하여 없애고,

13. 처자의 굶주림과 추위를 생각하지 아니하며,

14. 고함치고 욕설하며 국가의 법에 저촉되고,

15. 옷을 벗고 알몸으로 쫓아다니며,

 

16. 망측스럽게 남의 집에 들어가서 남의 부녀를 붙들고 말을 난잡하게 하여 그 허물이

무례하기 그지없으며,

17. 자기 곁을 지나가는 사람과 싸우려고 덤벼들고,

18. 땅을 구르고 고함을 쳐서 이웃을 놀라게 하고,

19. 벌레들을 함부로 죽이며,

20. 집안 살림을 때려 부수고 

 

21. 아내와 가족들을 죄수와 같이 다루고 폭언이 입에서 튀어나오며,

22. 악한 사람을 친구고 사귀고,

23. 어질고 착한 사람을 욕하고 비방하며,

24. 취해서 잠들었다가 깨면 몸에 병든 것과 같이 되고,

25. 오물을 토해서 처자가 그 꼴을 미워하며,

 

26. 겁이 없고 성질이 들끓어서 이리와 코끼리도 피하지 않으며,

27. 에 밝은 어진 이를 공경하지 않고 닦는 사람을 공경하지 않으며 사문과 스승을 공경하지 않게 되고,

28. 음욕이 일어나고 질투하여 꺼림이 없으며,

29. 미친 사람같이 굴어서 사람들이 보면 모두 달아나고,

30. 죽은 사람처럼 되어 사람을 알아보지 못하며,

 

31. 얼굴이 붓거나 술병을 얻어서 몸이 마르고 누렇게 시들며,

32. 천룡과 귀신들이 모두 술 때문에 미워하고,

33. 친하던 선지식이 날로 멀어지며,

34. 취하면 거만하게 걸터앉아서 관리들을 깔보다가 두들겨 맞고,

35. 죽으면 태산지옥에 들어가서 항상 구리 쇳물이 입으로 들어가 뱃속을 태우고 살려고

하여도 살 지 못하고, 죽으려 하여도 죽지 못하는 것이 천만년이 될 것이며,

 

36. 어쩌다 지옥에서 벗어나 사람으로 태어나더라도 항상 어리석고 지식이 없는 것이니,

금생에 어리석고 무지한 사람은 모두 전생으로부터 술을 즐겨 마셨기 때문이니라.

 

이와 같이 분명하니 술을 삼가야 할 것이니라."

                                                                                     분별선악소기

 

술을 마시게 되면

 

술을 마시게 되면 밝은 지혜가 나지 않고 해탈의 因緣이 사라지는 것이니,

이런 까닭에 술을 마시지 말라.

 

술을 즐기면 세상일에 대해 말하기 좋아하여 말이 많으므로 분쟁을 일으키는 것이니

이런 까닭에 술을 멀리해야 한다.

 

술을 마시면 재산을 잃게 되고 정신이 흐려지고 게을러지는 것이니,

이러한 허물이 있는 까닭에 항상 술을 멀리해야 한다 

 

술로 말미암아 탐내고 성내는 마음이 일어나고 어리석은 마음이 점점 커지는 것이니,

이런 까닭에 항상 멀리해야 한다.

 

술은 화의 근본이니 모든 감각이 흩어져서 큰소리로 희롱하거나 쓸데없이 웃으며,

포악한 말로써 어질고 착한 사람에게 고통을 주는 것이니,

이런 까닭에 술을 멀리 해야 한다.

 

술은 독 중에도 독이고 병중에도 고질이니, 고통 받는 가운데 고통을 더하는 것이다.

술은 날카로운 도끼와 같아서 모든 선근의 뿌리를 베어버리니,

술 먹기를 즐기는 자는 부끄러움이 없어서 사람들의 경멸과 천대를 받는다.

 

술은 금파 열매와 같아서 처음에는 달지만, 뒤에는 독이 된다.

술 먹는 것은 비록 한 가지 허물뿐이지만 일체의 악한 것을 생기게 하는 것이니,

 

이런 까닭에 마땅히 멀리해야 할 것이다. 제법집요

 



태그
기타기능
페이스북 트위터
스크랩 | 신고

댓글[1]

김용구(yong478****) 2017-11-10 09:11:08 | 공감 0
禁酒의 대한 요지부동한 明言이네요.
공감 신고
댓글 쓰기

0/600byte
번호 카테고리 제목 작성자 조회 날짜
78806 에세이 문재인의 IQ. [2] 새 게시물 박천복 (yor***) 133 8 0 11.20
78805 에세이 아~ 문성근 암기법 새 게시물 김태수 (tae***) 98 0 0 11.20
78804 에세이 부부유친(夫婦有親). 새 게시물 오병규 (ss8***) 175 11 1 11.20
78803 에세이 어떤 실소(失笑) 오병규 (ss8***) 208 7 1 11.19
78802 에세이 자신만의 건강비법을 가져보자. 이철훈 (ich***) 116 1 0 11.19
78801 에세이 죽음 ? 말과 글이 소용이 없다. 한재혁 (gam***) 73 0 0 11.18
78800 에세이 7할만 먹으면 수명이 50퍼센트 늘어난다. 이상국 (lsg***) 95 1 0 11.18
78799 에세이 권력(權力) 무상(無常) 오병규 (ss8***) 247 17 1 11.18
78798 에세이 대체할 또 다른 예비장치가 필요하다. 이철훈 (ich***) 146 1 0 11.18
78797 에세이 If you know your enemy and [1] 인기게시물 오병규 (ss8***) 279 24 1 11.17
78796 에세이 노후의 삶이 걱정된다. 이철훈 (ich***) 260 3 0 11.17
78795 에세이 연상달인 세계사 암기법 15 김태수 (tae***) 95 0 0 11.16
78794 에세이 철없던 대통령 그리고 文씨. 인기게시물 오병규 (ss8***) 313 31 2 11.16
78793 에세이 유모도 풍자도 중립적이고 공정하게 이철훈 (ich***) 190 1 0 11.15
78792 에세이 황제(皇帝)의 밀명인가? 조공품(朝貢品)인가? 인기게시물 오병규 (ss8***) 341 37 1 11.15
78791 에세이 연설(演說)과 낭독(讀). 인기게시물 오병규 (ss8***) 298 28 2 11.15
78790 에세이 고정관념과 틀을 깨는 작업 이철훈 (ich***) 183 0 0 11.15
78789 에세이 영화 속 얼굴들로 보는 세월 (9) 록 허드슨 김홍우 (khw***) 193 3 0 11.14
78788 에세이 문재인의 오락가락 이상홍 (lsh***) 160 11 0 11.14
78787 에세이 이빨 드러내고 천박하게 웃지 말자. [1] 인기게시물 오병규 (ss8***) 419 50 1 11.14
78786 에세이 영화 속 얼굴들로 보는 세월 (8) 스티브 맥퀸 김홍우 (khw***) 181 3 0 11.13
78785 에세이 자존감 살리기. 박천복 (yor***) 211 7 0 11.13
78784 에세이 광군제(光棍節)에 대한 소고(小考). 오병규 (ss8***) 310 16 3 11.13
78783 에세이 나이와 글 ? 글 속의 충신과 간신 한재혁 (gam***) 115 0 0 11.12
78782 에세이 연상달인 한국 근현대사 암기법 30 (공무원 시험 대비 김태수 (tae***) 103 0 0 11.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