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세상만사 > 지구촌

지구촌

†…지옥을 전하지 않는 기독교는 사이비 집단이다. [0]

김용구(yon***) 2017-10-09 04:28:07
크게 | 작게 조회 643 | 스크랩 0 | 찬성 3 | 반대 0

†…지옥을 전하지 않는 기독교는 사이비 집단이다.

 

한 번 죽는 것은 사람에게 정해진 것이요, 그 후에는 (하나님 앞에서) 심판이 있으리니”<9:17>.

 

그가 그 의뢰하던 장막(육체)에서 뽑혀서 무서움의 왕에게로 잡혀가고”<18:14>

 

 

사람은 죽으면 그 죄의 댓가로 지옥에 간다. (이세에서 범법자들이 판사의 재판을 필하고 그 죄의 형량에 따라 감옥에 들어가듯이 말이다)아니 그 영원히 유황풀무불 타는 지옥에 무참히 던져지게 된다.

 

그래서 이세에서 지옥의 혼비백산한 두려움과 떨림을 모르는 신자는 절대 구원받지 못한 사이비(짝퉁. 모조품. 유사품)교인에 불과하다.

 

그래 구원받고 하나님의 나라인 천국에 당당히 들어갈 자격을 얻으려면..... 우선 영원히 유황풀무불 타는 지옥의 존재를 믿고 두려워 떨어야만 된다.

 

그래 영원히 전무후무한 고통받는 지옥의 존재를 부정()하거나, 거부하거나, 모르거나, 믿지 않거나, 두렵고 떨림을 뼈저리게 이세에서 절실하게 체험하지 못한 사람은..... 절대로 구원받을 수 없어, 하나님의 나라인 천국에 들어가기가 토각귀모 백년하청 아니 영원히 요원한 것이다.

 

그래 그 절실한 이유는!.... 인류의 구세주로 오신 예수 그리스도의 은혜의 복음을 부정하고 비소(鼻笑) 즉 콧방귀 날리는 어리석음이 범하기 십상이 되기 때문이다.

그래 이는 지옥에 대한 그 두렵고 떨림을 경험하지 못했기에........ 구속주이신 예수 그리스도의 그 우주보다 고귀한 은혜의 복음을 웃습게 여기는 어리석음일 것이다.

 

그러므로 지옥의 그 두렵고 떨림을 모르거나 체험하지 못한 사람은 절대로 천국과는 인연이 전무하고, 역으로 마귀들을 집어넣기 위해 예비된 지옥과는 인연이 깊어 우연이 아닌 필연이 될 것이다.

 

그러므로 영원히 유황풀무불 타는 지옥의 존재를 믿을 뿐만 아니라, 혼비백산의 감정으로 두렵고 떨림을 몸소 절실히 체험해야만 구원받을 수 있다.

그런데 지옥의 존재를 아예 믿지 않고, 부정하고 거부한다든지 혹 만에 하나 믿는다고 해도, 지옥에 대한 두려움과 떨림을 모르는 사람은 꼭 지옥에 던져지기가 십상이다.

 

그래 지옥의 존재가 제외되거나, 소홀히 여기거나, 지옥에 대한 두렵고 떨림을 체험하지 못해 그냥 지식에 불과한 애매모호한 자세를 취하는 기독교 집단이나 기독교인들은 모두 하나님과 무관한 그저 사이비에 불과한 기복신앙(祈福信仰)에 불과한 것이다.

, 우주의 주재이신 하나님의 나라에 이를 수 없는 그저 허상에 불과한 무속신앙(巫俗信仰)에 불과한 것이다.

 

그래, 다시 한 번 요약 정리하자면.... 이 글을 읽는 당신께서는!....

우주의 주재요 조물주 되시는 하나님을 심판(재판)주로 만날 것인가?

아니면 하나님을 더없이 자애하신 아버지로 만날 것이냐? 하는 질문이 되는 것이다.

그래, 자신의 죄로 인한 확실한 댓가로 지옥에 들어가, 그 형벌인 영원한 고통의 두려움과 떨림을 이세에서 확실히 체험하지 못한 주인공들은!....

절대 인류의 구속주이신 예수 그리스도의 구속사역에 대한 은혜의 복음을 부정()하고 믿지 않게 되므로, 절대 구원받기가 영영 요원하므로 꼭 지옥에 던져지게 될 것이다.

 

그래 지옥에 대한 설교는 교인들의 인기가 제로라 하여 전하지 않고 그저 기복신앙만을 거품 물고 가르치는 목사가 소속된 기독교 집단은 모두 사이비 즉 짝퉁에 불과할 것이다.

 

감사합니다.

댓글[0]

댓글 쓰기

0/600byte
번호 카테고리 제목 작성자 조회 날짜
85686 지구촌 ◈죄에서 벗어난 상태만이 완전한 자유인이다. 강불이웅 (kbl*) 347 1 0 11.09
85685 에세이 보청기 광고를 보면서 김홍우 (khw***) 481 4 0 11.09
85684 에세이 당신은 친구가 몇 명이나 있소 조동찬 (dcc***) 376 0 0 11.09
85683 지구촌 학교 건물, 고정적이야만 하는가? 윤성한 (hds**) 394 0 0 11.09
85682 지구촌 짧은 체류 말하지 않아도 아는 사이라서? 고순철 (ash***) 454 0 1 11.09
85681 지구촌 독약은 먹을지언정 술은 먹지 말라 [1] 이호택 (ski***) 384 3 0 11.09
85680 지구촌 †…당신은 거듭나야만 하겠습니다,{1부} 김용구 (yon***) 360 2 0 11.09
85679 지구촌 †.당신은 아비규환의 지옥이 두렵지 않으십니까?.{3부 김용구 (yon***) 387 2 0 11.09
85678 에세이 트럼프의 노이요지(怒而撓之)와 문재인의 선택 [2] 인기게시물 오병규 (ss8***) 792 63 4 11.09
85677 에세이 르네상스시대를 연 메디치효과 이철훈 (ich***) 420 1 0 11.09
85676 에세이 전문가 입니까 김홍우 (khw***) 493 1 0 11.08
85675 지구촌 †.당신은 아비규환의 지옥이 두렵지 않으십니까?.{2부 김용구 (yon***) 374 3 0 11.08
85674 에세이 선참후주(先斬後奏)와 코리아 패싱. [1] 인기게시물 오병규 (ss8***) 669 40 4 11.08
85673 에세이 자식은 부모를 닮아간다. 이철훈 (ich***) 473 0 0 11.08
85672 지구촌 ◈하나님의 말씀을 편식(선택)해 지키는 자들의 폐해. [4] 강불이웅 (kbl*) 356 1 0 11.07
85671 에세이 한국의 고부관계 김혜심 (dbm***) 401 0 0 11.07
85670 에세이 장수(長壽)를 위한 5藥1낙() [3] 인기게시물 오병규 (ss8***) 694 27 3 11.07
85669 에세이 영화 속 얼굴들로 보는 세월 (7) 율 브린너 김홍우 (khw***) 401 2 0 11.07
85668 지구촌 뗏목의 비유 이호택 (ski***) 389 0 0 11.07
85667 지구촌 †.당신은 아비규환의 지옥이 두렵지 않으십니까?{1부} 김용구 (yon***) 363 2 0 11.07
85666 에세이 산골일기: 손녀들. 오병규 (ss8***) 509 16 1 11.07
85665 지구촌 ◈머리는 무시하고 지체들의 권익만 주장하는 지렁이들. 강불이웅 (kbl*) 358 1 0 11.06
85664 에세이 退職五友, 퇴직오우. [1] 인기게시물 박천복 (yor***) 653 21 0 11.06
85663 에세이 영화 속 얼굴들로 보는 세월 (6) 제임스 코번 김홍우 (khw***) 400 3 0 11.06
85662 지구촌 글쓰기: 전쟁이란? 황효상 (hhs***) 343 0 0 11.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