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시사이슈 > 경제

경제

인프레가 진행중인데 계속 복지 핑게대고 돈을 쏟아내고 [0]

민추식(mcs***) 2017-11-06 18:46:59
크게 | 작게 조회 244 | 스크랩 0 | 찬성 1 | 반대 0

문정부의 복지예산으로 170조정도의 돈보따리를 풀것으로 계획되어 있는데 그후 결과는?

이모든 돈 지금의20~30대들이 허리띠 졸라매어 부담해야 하고요

문정부를 맹목적으로 지지했으니 자업자득이죠. 글고 알바비도 인상했고요. 비정규직도 정규직으로 .공무원 수만명 증원...돈보따리 계속 풀고 있습니다.중.소기업 대기업 급여부담이 눈덩이처럼 불어나고 있습니다.최저임금주는 중소기업에게 최저임금을 약3조원 민간기업에게 국민혈세로 지원한다고 하네요. 이건 완전 공산당이 지배하는나라도 아니고...그냥 돈을 나눠주는 행사를 벌리다니.세계 이런나라가 어디 있나요?.글고 원전페쇄 수순으로 가고 있죠.10년 20년후는 지금의 전기료 3~4배 부담해야 합니다.과거정권의 정책들 제도들 모두를 부정하고 적페로 몰아부치니 엄청난 국고 손실을 가져다 줄것입니다.

동유럽 그리스 가보세요. 그긴 국민4명중 1명이 공무원 아님 공공기관 근무자로서 일거리가 없어니 오후4시에 퇴근합니다. 나라부도나고 imf구제금융 받는다고 엄청난 시련을 겪고 있습니다. 공무원.공공기관 숫자30% 감원. 년봉 30% 감면을 실시하는데...우리의 imf 금융위기시절 생각난다고 합니다.복지좋아하다가 그렇게 되었죠 우리는 세계화 외치던 대통령의 무지함에 그랬고.


복지? 좋아들 하죠 싫어하는 님 없습니다.복지로  이렇게 많은 공짜돈 풀리면 결국 인프레를 가속화 하여 집값이 더더욱 폭등하게 할것입니다.

모두들 산수만 해도 되는 인프레 대처방법. 잘들 생각해야 합니다.


 과거 2~3년전 비교해보세요. 빚내어 집사는게 맞는 이치였죠. 집값이 폭등하면 폭등한 가격만큼 더 저축을 해야 하는데 어림없는 산수 입니다.결과적으로 빚내어 집매입하여 살고    은행에 이자를 주어야 하는 시대인것이 인프레를 대처하고 가정의 파탄을 막을수 있는 유일한 수단이었던것이 판명되었습니다.


재태크 전문가 유료강의 들어면  꼭 알어켜 주는 대목이 있습니다.

15년전과 비교하니 시중 유통되는 화폐량(한은통계)260% 늘어났다고 합니다.

15년과 비교하여 살고있는 주택가격 2.6배 인상 안되었으면 재태크 잘못한것이죠.

4배 인상되었다. 거주지역을 잘골랐다고 봐야죠. (서울은 풀린돈 260%보다 더 상승한것 맞습니다. 서울에서 한번 경기도로 오면 절대로 다시 서울로 진입어렵다는것 모두가 알고있습니다.

정부가 지시한대로 살고 있는 집한채 소유했다?. 재태크로 손익계산을 하면 본전입니다.

그집 팔아도 그집 위치의 한채 밖에 매입할수 없는 돈입니다.


빚을 안고라도 20평대  한채 더 소유했다. 인프레로 인한 집값은 거침없이 상승하고 있는데 한채의 인상분만큼 더 이익을 봤다고 보면 됨니다.그러니 증오심에 가득찬 주사파 정객들 다주택자들이 적페다 하고 세금폭탄을 안기는 수순으로 가고 있죠. 결과는 시장경제 추구하는 나라이니 다주택자가 세금무서워...시중에 임대주택 공급안하면 전.월세 주택이 모자라게 되고 .결과는 전월세 가격이 폭등하고 다음엔 다시 매매가격을 밀어올리는 수순으로 체바퀴 돌듯이 반복되는 현상인데..


정부 정책이 눈에 보인다들 하고 있담니다.

1단계로  정부가 다주택자를  투기꾼 몰아부치고 인기얻고.세금만 더 걷어간다는 이야기 입니다.참여정부 정책 복사하여 사용하고있다고 봐야 합니다. 양도세 중과는 내년 4월부터..그래도 집값은 잡히지 않습니다. 2단계로  그래도 안팔아? 그럼  보유세 인상...두고 보세요.지금 뜸을 들이고 있는 중이죠.

현실은 집이 넘처나고 있는 현실을 봐야 하는데...수만세대가 미분양이고 동탄2 가보세요. 수만세대가 무섭게 하늘로 치솟고 있습니다 아파트가?누가 사주어야 함에도 다주택자들 파시라 하고 있죠.여기서 서울도심까지 출퇴근 전혀 불가능합니다.지하땅굴 50m파서 급행으로간다는데...실지로 얼마나 걸리는지? 지하까지 내려가는데 시간걸리죠.역사까지 가야죠. 삼성역에 직장있는님이 뭐하러 동탄에 거주를 합니까? 빠른급행이 결국 적자노선으로 바뀔것입니다.왕복 2만원은 줘야 하는데  중간 중간에 역사를 많이 만들어 중급행으로 해야 맞는데  쯧쯧


 문제는 시중 유동자금의 갈곳이 없어니 강남 재건축 아파트로 간것이고 이문제를 전체 다주택자들에게 투기꾼으로 몰아부치는 숫법 어쩜 그렇게도 참여정부와 같은 맥락인지?  내년 4월이면 집값이 더 뛰게 되어 있습니다 시장경제인 나라에서 당연한 결과입니다. 매물이 나올수 없도록 세금중과로  차단하였고. 수요는 계속 발생하니..집값은 뛸수 밖에 없는 것입니다. 내년 4월 기다려 지네요.4월이후 바로 보유세 인상카드를 꺼내들지도 ?







태그
기타기능
페이스북 트위터
스크랩 | 신고

댓글[0]

댓글 쓰기

0/600byte
번호 카테고리 제목 작성자 조회 날짜
33910 사회 북한을 추종하는 사람들에게 새 게시물 정연두 (jyd***) 4 0 0 11.21
33909 사회 탈북자들의 세상물정 모르는 소리! 새 게시물 조영일 (yc4***) 127 1 0 11.20
33908 사회 경주포항 잇단 지진, 피로 파괴 가능성 의심해야 새 게시물 고순철 (ash***) 255 1 0 11.20
33907 사회 정보죽음, 지식사망, 알권리 끝에서 1등 새 게시물 이재호 (hl5***) 141 1 0 11.20
33906 사회 JSA 그 비겁한 대대장을 처벌하라! 새 게시물 정현태 (kud***) 187 11 0 11.20
33905 사회 현대건설 사기분양, 대법원 확정 판결 김기수 (pig***) 105 1 2 11.19
33904 사회 정당간 시국요람 지각요소 정황 암투전략 성후모 (sun***) 95 0 0 11.19
33903 사회 광주와 전라도에게 경고장을 보내야 한다! [1] 이병철 (byo***) 170 24 1 11.18
33902 사회 트럼프의 국회연설, 남북통일의 의지를 믿는다! 이병철 (byo***) 82 1 0 11.18
33901 사회 대한민국을 장악한 김일성 장학생들 [1] 정현태 (kud***) 161 20 0 11.18
33900 사회 불쌍한 한국 경찰 총을 사용하라! 정현태 (kud***) 104 4 0 11.18
33899 사회 한국군은 허수아비 군대, 정현태 (kud***) 137 7 0 11.18
33898 문화 (마음을) 내렸어 [4] 남신웅 (swn***) 130 2 0 11.18
33897 사회 홍준표라는 비열한 인간의 이야기. [2] 인기게시물 조영일 (yc4***) 341 33 6 11.17
33896 사회 인민 재판식 재판 권수갑 (sol***) 143 12 0 11.17
33895 사회 북한군인 귀순, 인도적 지원의 당위성을 말한다 [2] 고순철 (ash***) 317 1 9 11.17
33894 사회 1311일간의 회한 윤문종 (sho***) 233 26 0 11.17
33893 사회 김관진 장군을 구출하자. 인기게시물 이상국 (lsg***) 265 33 0 11.17
33892 사회 5년 후에 단두대에 설 검찰 인기게시물 정현태 (kud***) 290 35 0 11.17
33891 사회 조선과 잉카 제국 패망의 유사성 [1] 정현태 (kud***) 192 4 0 11.17
33890 사회 천재지변은 한국민에 대한 자연의 경고다! 권태암 (tak***) 167 9 1 11.16
33889 사회 포항발 지진 5.5의 놀람 속에서 단상 인기게시물 임재운 (lim***) 1162 58 0 11.16
33888 사회 ■ 흡혈귀와 더럽고 구겨진 태극기! 김수복 (kim***) 230 10 0 11.16
33887 문화 천국 정연두 (jyd***) 106 0 0 11.16
33886 사회 파시스트 국가로 성장하는 대한민국 정현태 (kud***) 132 5 0 11.16
33885 사회 자기나라 현대사를미국대통령으로부터 듣고 감동하는국민. 조영일 (yc4***) 263 21 2 11.16
33884 사회 문재인의 '마음의 빚'이란 妄言을 규탄한다. [3] 인기게시물 윤문종 (sho***) 493 67 0 11.15
33883 문화 꼭 걸어 매라, 때 남신웅 (swn***) 227 2 0 11.15
33882 사회 모두가 반대하고 인 된다는 일들을 성공시킨 박정희. 인기게시물 조영일 (yc4***) 309 31 0 11.14
33881 사회 박정희 공 과를 따지는 배은망덕한 인간들!. [2] 인기게시물 조영일 (yc4***) 354 37 3 11.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