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정치마당 > 정부

정부

●트럼프의 역주행 봉변을 방치한 좌파정권 [4]

최영애(din***) 2017-11-09 07:26:00
크게 | 작게 조회 819 | 스크랩 0 | 찬성 63 | 반대 0


●트럼프 역주행 봉변을 방치한 좌파정권  

 

임가야  너 왜 그래?

북에 트럼프 봉변 당하도록 지시 받았나?

아찔하다


임가 네가 실질적인 대통인거 한국민 다 알고 있다. 쨔샤   


몸서리가 나서 미군철수??

아니야 좌파 니들이 그럴수록 트럼프의 평화의 의지는

더 강력할 것임을 다짐했을 것이다.


남빨들아  

6.25때 미군 3만8천명이 죽고 10만명이 다친

한국전에서  그들이 흘린 피를 미국이 쉽게 잊지 않는 것

그것을 알아야 한다 


북의 괴물 대가리만 치만 남빨들은 다 없어진다 그거 알아?

임가 네가 그럴수록 남빨의 수명은 단축된다는 거다.


가만히 이번사태를 지켜보니

수명이 당한 단말마들의 비명소리 같다.


이러고도 뭉가가 미국에서 대우받기를 바라나?

꿈깨라 뭉가야





   아래기사 펌 ==




트럼프 가는 길, 反美시위 방치사제폭탄 날아들었다면?

 

 

입력 : 2017.11.09 03:03

 

[트럼프 방한]

 

역주행 봉변구멍난 국빈경호

 

反美단체 온다고 했는데도서울시, '광화문 행사' 취소 안해

물병·쓰레기 쏟아지는데도경찰, 그물망 몇 개로 방어 시도

 

 

    

전문가 "시위대 해산도 안시켜경호의 기본도 못 지켰다"

 

      

지난 7일 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청와대 만찬 후 숙소로 돌아가던 중 서울 광화문광장에 있던 반미(反美) 시위대가 던진 쓰레기 때문에 반대 차선으로 역주행해야 했다.  

 


최고 경계 수위인 '갑호 비상'이 떨어진 경찰이 시위대의 쓰레기 투척을 막기 위해 꺼내 든 것은 높이 2.5m, 10m 그물망이었다. 시위대는 그 그물 위로 가볍게 전단 뭉치 등을 계속 던졌다.  

 

      

 

광화문광장 부근에 42개 중대 경찰 3400여 명이 있었지만, 대부분 헬멧이나 방패 등 최소한의 방어 장비도 갖추고 있지 않았다. 시위 참가자에 대한 검문검색도 없었다.  

 

 

서울시는 반미 집회로 변질될 수 있는 성격의 행사를 광화문광장에 허가했다. 북핵(北核)으로 인한 안보 위기 상황에서 경호에 큰 구멍이 뚫린 것 아니냐는 지적이 나온다. 외국 정상 방문 때도 시위를 허용할 수는 있다.  

 

 

 하지만 선진국도 경호에 직접 영향을 주는 시위는 엄격히 제한한다. 이윤호 동국대 경찰사법대학원장은 "시위대가 사제 폭탄이나 화염병을 던졌으면 속수무책 당할 수밖에 없었다""트럼프 대통령 동선 주변에 반미 시위를 허용한 것부터 문제"라고 했다.



7일 밤 서울 광화문광장에 있던 반미 시위대가 트럼프 대통령 차량이 지나갈 것으로 예상한 세종문화회관 앞 도로 쪽으로 쓰레기를 던지자 경찰이 그물망을 펼쳐 이를 막고 있다.
7일 밤 서울 광화문광장에 있던 반미 시위대가 트럼프 대통령 차량이 지나갈 것으로 예상한 세종문화회관 앞 도로 쪽으로 쓰레기를 던지자 경찰이 그물망을 펼쳐 이를 막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 차량은 결국 미국 대사관 앞쪽으로 역주행해 숙소로 돌아갔다. /연합뉴스

경찰, 최고 수위 경계에도 못 막아

지난 7일 오후 5시부터 광화문광장에선 '6월 민주항쟁 30주년 기념 민주시민 페스티벌(이하 민주항쟁 행사)'이 열렸다. 삼청동 입구에서 반미 시위를 마친 사람들이 민중당·전국농민회총연맹·노동자연대 등의 깃발을 들고 합류했다.


이날 반미 집회를 주도한 'No 트럼프 공동행동(이하 공동행동)' 중에는 '민족자주평화통일중앙회의' '조국통일범민족연합' 등 국가보안법에 따라 이적단체 판정을 받은 단체가 약 10곳이다. 민중당 결성 주축 인사들이 몸담았던 옛 통합진보당은 '북한식 사회주의 실현을 목적으로 한 위헌 정당'이라며 헌법재판소에 의해 해산 판결을 받았다.


7일 트럼프 미국 대통령 '역주행' 상황 
           

'민주항쟁 행사'는 곧 반미 시위로 변했다. 500여 명 참석자는 "트럼프 물러가라" 같은 구호를 외쳤다. 반미 시위대가 이미 '민주항쟁 행사' 참석을 공언했던 만큼, 예상된 일이었다. 행사 허가를 내준 서울시 관계자는 "민주항쟁 행사는 '6월 민주항쟁 30년 사업 추진위원회'가 올해 초 신청을 해 허가를 내줬던 것이며, 그땐 트럼프 대통령 방한이 결정되기 전이었다"고 했다.





트럼프 방한 일정이 확정된 후, 서울시는 이 행사를 취소할 수 있었다. 하지만 그렇게 하지 않았다. 서울시 관계자는 "시위대가 합류해 반미 활동을 할 줄 전혀 예상하지 못했다. 행사 신청서에는 촛불 시위 등 민주주의 관련 영상 등을 튼다고만 기재돼 있었다"고 말했다.



경찰은 철제 펜스로 광화문광장을 둘러쌌다. 오후 1015분쯤, 일부 시위대가 횡단보도를 통해 광화문광장 양측 세종대로 진입을 시도했다. 이어 트럼프 대통령 일행이 올 것으로 예상되는 세종문화회관 앞 도로 쪽으로 각종 물건을 던졌다. 경찰이 이를 막기 위해 그물망을 펼쳤다.





경찰은 시위대를 막기보다 떨어진 쓰레기를 줍기 바빴다. 트럼프 대통령 일행은 미국 대사관 앞 도로로 560m를 역주행해 숙소로 돌아갔다. 이 경로는 미국 백악관 경호팀이 최종 결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집회 자유 보장 위해 경호는 뒷전



이번 경찰의 시위 대응은 '가능한 모든 위험에 대비해야 한다'는 경호의 기본 원칙에 어긋난다는 지적이다. 광화문광장 집회가 반미 집회로 변질됐지만, 시위대를 해산하지 않았다. 차벽(車壁) 등을 통해 시위대와 트럼프 일행 동선을 분리할 수 있었지만, 그것도 하지 않았다.





경찰 관계자는 "지난해 촛불 집회가 평화적으로 치러진 이후 경찰의 집회 대응 기조가 가능한 한 시위를 보장하고 시위대를 자극하지 않는 것으로 바뀌었다"고 했다. 청와대 경호원 출신인 김두현 한국체대 교수(안전관리학)"상황에 따라 경호의 강도를 결정하는데, 최근 북한이 트럼프를 맹비난했던 것을 감안하면 강한 경호가 필요했다"고 말했다.


선진국도 외국 정상이 방문하거나 테러가 우려되는 상황에서는 집회·시위에 엄격히 대응한다. 프랑 스는 2015년 세계 138개국 정상이 참석하는 유엔 기후변화협약 총회 기간 동안 모든 집회와 시위를 금지했고, 일시적으로 국경 통제에 들어갔다.





 지난 7월 독일 함부르크에서 열린 G20(주요 20개국) 정상회의 때, 앙겔라 메르켈 총리는 "폭력 시위는 절대 용납할 수 없다"며 강경 대응을 지시했고, 경찰은 200여 명 폭력 시위대를 체포·구금 조치했다.



출처 :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7/11/09/2017110900186.html







댓글[4]

최영애 (dink****) 2017-11-09 08:02:44 | 공감 2
정말 오랫만에 붓을 들어 보았습니다.애국 독자 여러분 비록 힘들지만 우리라도 정신을 차려야 대한민국 쉽게 넘어지지 못합니다.눈물이 앞을 가리지만 그래도 희망의 끈을 놓지 맙시다.트럼프 연설 들어니 절망이 희망으로 바뀔 것 같습니다. 화이팅을 외쳐 봅니다.
공감 신고
최영애(dink****) 2017-11-09 08:02:44 | 공감 2
정말 오랫만에 붓을 들어 보았습니다.애국 독자 여러분 비록 힘들지만 우리라도 정신을 차려야 대한민국 쉽게 넘어지지 못합니다.눈물이 앞을 가리지만 그래도 희망의 끈을 놓지 맙시다.트럼프 연설 들어니 절망이 희망으로 바뀔 것 같습니다. 화이팅을 외쳐 봅니다.
공감 신고
정찬병(jjc****) 2017-11-09 09:34:40 | 공감 1
국빈 초대해놓고 집회 허용한 법원이 문제인데 어떤 라인에 의해서라면 보통 심각한 문제가 아니지요. 정권이 바뀌면 반드시 엄중한 책임을 물어야 합니다. 보수가 똘똘 뭉쳐야 하는데 분열이 되고 있으니 희망이 안보입니다. 그나저나 대한민국의 미래가 암울합니다.
공감 신고
심정섭(bu****) 2017-11-09 11:49:20 | 공감 0
문재인의 변신은 카멜래온에 비교 될 만 합니다.방미 땐 트럼프에 아부하고 귀국해선 친중 시진핑에 아부는? 이번 트럼프의 방한에 진정한 환영의 뜻을 보인 이면에종북 좌파를 조종해 반 트럼프 방한을 음융한 흉계로 반미 감정을 조성하고 있다.앞으로 시진핑 방한 때의 어떤 행동을 취할지 두고 볼 일이지요...님의 국가 앞날 보는 우려가 바로 저의 우려입니다.
공감 신고
최천규(cjs****) 2017-11-09 16:31:44 | 공감 0
애국 시민 여러분! 말이 필요없습니다.저런 시위대에게 제일 좋은약은 그 시위대 사진을 대형 인쇄하여 내년 지방선거장 마다 전시하면 좌파 후보는 몰살당하게 됩니다.나중에 반미 시위1번 할때마다 좌파 후보1명이 떨어진다는 걸 보여줘야 합니다.
공감 신고
댓글 쓰기

0/600byte
번호 카테고리 제목 작성자 조회 날짜
여당 토론마당 이용원칙 안내 인기게시물 토론장 (xfo***) 8578786 0 0 07.17
611668 정부 거짓말. [1] 이진태 (kae***) 302 16 1 11.17
611667 야당 조센징 [1] 허용 (hyh***) 202 5 7 11.17
611666 야당 지리멸렬하는 한국당 등 야당들 [2] 김형민 (098***) 136 3 4 11.17
611665 야당 박지원,정동영은 국민의당 망치려고 설쳐되는 멍청한 닭들 허창호 (cha***) 150 11 0 11.17
611664 정부 문재인의 국정농단과 공범인 언론 인기게시물 정재호 (ami***) 658 111 0 11.17
611663 정부 잘못된 정책으로 시 예산 낭비 하지말라 강진수 (dar***) 175 17 0 11.17
611662 정부 문재인 대통령 각하!! 만세!만세!만만세!! [2] 허용 (hyh***) 335 5 35 11.17
611661 야당 문재인 정치보복은 정치보복의 맛을 볼 것이다. 인기게시물 김민상 (ehg***) 433 56 1 11.17
611660 정부 우리남한에서 토착간첩과 벌개이들을 반드시 소턍해야한다 [2] 김신웅 (ksw**) 300 42 0 11.17
611659 정부  우리남한에서 토착간첩과 벌개이들을 반드시 소턍해야한다 [1] 차광욱 (kwa***) 144 13 0 11.17
611658 정부 식물인간문재인. 이진태 (kae***) 336 30 0 11.17
611657 정부 親日 좀 하면 어때서...(3) 유병돈 (don***) 147 5 1 11.17
611656 정부 親日 좀 하면 어때서..(2) [2] 유병돈 (don***) 211 14 1 11.17
611655 야당 판문점 CCTV 공개하라 [1] 이상국 (lsg***) 175 11 0 11.17
611654 정부 문재인살인마의공작원들. 이진태 (kae***) 471 45 0 11.17
611653 정부 추미애 벌써 대통령노릇하네!!! 김태년 (632***) 234 29 0 11.17
611652 정부 이밑에 허접한 이는 차광욱 (kwa***) 186 20 2 11.17
611651 야당 철없는정치. 이진태 (kae***) 317 11 0 11.17
611650 정부 돈 안들고, 약 안먹고도 완전한 감기 예방법이요~오!! 정득용 (jdy***) 147 0 1 11.17
611649 여당 폐원전하며 원전괴담퍼트리는 문 독재정부 [2] 김 순 규 (lee***) 295 41 0 11.17
611648 야당 글꼬라지 하고는 .....(2부) 정윤호 (yhw***) 171 4 8 11.17
611647 정부 공갈협박만 하지 말고 [1] 허석천 (hsc***) 194 4 16 11.17
611646 정부  이런 공갈은 누가 쳤는데? 차광욱 (kwa***) 125 12 0 11.17
611645 정부  김대중.노무현(문재인비서실장)때 것도 같이 까발려라 김신웅 (ksw**) 121 8 0 11.17
611644 정부 新覇權시대 不滅한국의 길, 일본을 중국으로 밀어 넣어야 [1] 인기게시물 안복순 (hel*) 832 173 0 11.17
611643 정부 이번기회에 극우세력을 몰아내지 못하면 [1] 허석천 (hsc***) 220 3 20 11.17
611642 정부  한번이라도 솔직하질 못하구만... 차광욱 (kwa***) 151 10 0 11.17
611641 정부  니들이 문재인에게 싸인보내냐? 보수우익 씨말려달라고? 김신웅 (ksw**) 116 8 1 11.17
611640 정부 단돈 1원도 받아쓴 적이 없다더니 [1] 허석천 (hsc***) 200 2 13 11.17
611639 정부  박근혜개인이 받아쓴것없다. 김대중. 노무현때것부터 조사 김신웅 (ksw**) 108 4 0 1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