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정치마당 > 정부

정부

나포됐다 돌아온 흥진호의 의문점 집중분석 [2]

조상현(tmd***) 2017-11-08 04:43:50
크게 | 작게 조회 1049 | 스크랩 0 | 찬성 50 | 반대 1

북한에 나포됐다 엿새만에 돌아온 391흥진호의 의문점 5가지 집중분석

 

                  
▲ 빨간 원에 표기된 것은 흥진호에 장착된 안테나 장비다. 사진=조선일보 캡처 편집
북한에 나포됐다가 풀려난 391흥진호를 두고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서 여러가지 의문점이 제기됐다. 기자는 이러한 의문점 외에 흥진호의 여러가지 부분을 면밀히 분석해봤다. 이번에 파악한 의문점은 크게 5가지다. 첫째, 선원의 구성. 둘째, 흥진호에 장착된 통신장비. 셋째, 흥진호가 GPS를 자의적으로 끈 이유. 넷째, 복어잡이 철. 다섯째, 북한 간첩선의 사례.
 
첫째, 선원의 구성과 귀환사례
 
일단 온라인상에서 제기된 의문점은 선원의 구성이다. 선원 대부분이 20대~30대 청년으로 구성되었으며, 모두 몸매가 뚱뚱하지 않고 다부진 체격의 사람들이다. 국내 어부들이나 관계자들의 이야기를 종합해봐도 이런 구성은 쉽지 않다고 한다.

최근 젊은 인력이 부족한 어업분야에서 외국인 노동자 없이 젊은 청년들이 한 배를 타는 것 자체가 흔치않은 일이라는 것이다. 흥진호는 총 10명의 선원이 탑승해 있었으며, 이중 7명이 한국인, 3명은 베트남 국적자다. 참고로 지난 김정남 암살범, 두 여성 중 한명인 도안 티 흐엉은 베트남 국적자 였다.
 
이들이 나포되어 있는 동안 방송 등에서 선원 가족들이 이들을 애타게 기다린다는 내용 등은 보도된 바 없다. 또 과거 납북되었다 한국으로 돌아온 어부의 사례 등 유사 사례에서 얼굴을 마스크로 가리고 귀환하는 경우는 전례가 없다. 선원들의 신변 보호를 이유로 들었지만, 무슨 신변을 보호를 하겠다는 것인지 그 취지가 드러나지 않았다.

▲ 흥진호 선원들. 사진=구글 캡처

본문이미지 
▲ 대승호 55 선원들. 사진=구글 캡처

또한 현재 북한에 억류된 미송환 한국인 대부분의 직업은 어부다. 그동안 북한은 납북된 어부를 남측으로 돌려주는 경우는 거의 없었다. 전례를 돌아보면 이렇다.
 
납북된지 30년만에 귀환한 김병도 씨, 이재근 씨
납북된지 31년만에 귀환한 최욱일 씨
납북된지 34년만에 귀환한 진정팔 씨
 
이들은 북한을 탈출해서 국내로 귀환한 경우가 대부분이다. 그런데 북한에서 흥진호 선원들은 단 6일만에 남으로 돌려보냈다. 이부분에 대해 언론을 통해 확인해보면 흥진호 선원들은 북을 탈출해서 돌아온 것이 아니다.
 
흥진호와 가장 비슷한 사례로는 2010년 북한 경비정에 나포되어, 납북 30일만에 귀환한 41톤급 오징어잡이 어선, 55대승호 사건이다. 당시 송환 모습을 현재 흥진호와 비교하면 다른 점이 확연히 드러난다.

다시 귀환한 어부들은 오자마자 가족을 끌어안고 오열했다. 또 이들은 마스크 따위로 얼굴을 가리지 않았으며, 모든 언론에 맨 얼굴이 그대로 노출됐다. 당시 선장은 61세의 김칠이 씨였고, 그와 그의 아내, 다른 선원들의 가족들은 얼굴이 공개되고 언론의 인터뷰도 있었다. 당시 귀환 사유를 두고 일부 전문가들은 선원 중 중국인이 3명이 있어, 중국과 북한의 모종의 협상이 있던 것 아니냐는 추측이 있었다.
 
최근 남북간 긴장국면과 연이은 북한의 도발 등의 사례를 보았을 때, 북한이 이렇게 쉽게 나포된 선원들을 돌려보낸 배경에 대한 분석도 필요해 보인다.
 


둘째, 선박의 통신 장비
 
기자가 각종 어선 등을 분석해본 결과, 가장 눈에 띄는 부분은 선박에 장착된 장비다. 국내법상 2톤급 이상되는 모든 어선에는 VHFDSC 라는 장비를 의무 탑재하도록 한다. 이 장비는 일종의 통신장비로 유사시 다른 배나 해경 등에게 무전 통신 등을 하기위한 것이다. 일종의 어선용 무전기라고 보면 된다.

이 장비 외에는 별도의 장비를 탑재하지만, 이런 장비는 어부가 잡으려고 하는 어종에 맞춰 필요한 장비 등을 장착하는게 보통이다. 그런데 흥진호는 비슷한 규모의 복어잡이 어선과 비교했을 때, 과하다고 싶을 정도로 많은 통신장비가 장착되어 있다.
 
흥진호에는 어선이 아니라 100톤급 이상되는 일반 대형 선박급이 주로 장착 및 사용하는 레이더와 위성전화 장비까지 탑재하고 있다. 안테나부분을 자세히 보면 레이더도 2종류가 달려 있다. 해당 안테나는 긴 막대처럼 생긴 안테나가 회전하면서 작동한다. 크기가 작은 것은 X밴드 레이더이고, 크기가 큰 것은 Sband 레이더다. 비슷한 규모의 복어잡이 배에서는 흔히 볼 수 없는 장비다.

 Xband 레이더는 민간과 군에서 소형선박 등에 주로 사용하는 탐지장비로 근거리 탐지에 유용하다. 그런데 Sband 레이더의 경우 중장거리 탐지를 목적이며 해상도와 정확도가 우수하다.이 장비를 흥진호 급 어선에서 사용하는 경우는 드물다. 뿐만 아니라 원형으로 동그랗게 생긴 안테나 장비는 위성통신 장비이다. 이 장비가 장착된 어선은 유사시 해양의 어디서도 조난신호를 보낼 수 있다. 이 장비는 국제해양법에 의거한 장비이기 때문에 국내 영해뿐 아니라 국제조업 중 조난되면 구조를 요청할 수도 있다.
 
본문이미지 
▲ VHFDSC 어선 통신장비. 사진=구글 검색

셋째, 자의적(?)으로 GPS를 끈 이유
 
 흥진호의 통신장비 스펙만 보면 이런 배가 바다를 헤매고 북으로 들어가기는 어렵다. 일반 어선이 무선통신 장비에만 의존하는 것과 달리 자신의 위치를 정확히 파악하는 레이더 장비와 위성 통신시스템까지 갖추고 있어, 유사시 언제 어디서든 나포 사실을 해경이나 군에 통보할 수 있다. 그런데 흥진호는 GPS를 끄고 사라졌다고 알려졌다.
 
국회에서 야당이 송영무 국방부장관에게 “흥진호의 나포사실을 어떻게 몰랐냐”고 추궁하는 과정에서 더불어 민주당 우상호 의원은 “우리 어선들이 고기떼를 찾아가니 간혹 GPS(위성항법장치)를 끄는 경우가 있다”라는 납득하기 어려운 말을 했다. 이런 일이 있다는 사실을 어떤 경위로 파악한 것인지, GPS를 끄는 경우라면 정확히 무슨 목적인지, 일개 의원이 어떻게 이런 부분을 잘 아는지 설명이 불가피해보인다.
 
선박이 GPS를 끄는 행위는 자살행위와 같다. 망망대해에서 미아를 자처하는 꼴이다. GPS와 식별장비는 의무적으로 상시 가동해야 한다. 이는 유사시 우리 해경이나 해군이 우리 선박을 북한이나 중국의 선박으로 오인하는 사고를 방지하고, 유사시 구조 등을 하는데 도움이 된다.

이런 식별장비를 가동하지 않을 경우, 해경이나 해군이 적국의 배로 오인하고 공격을 하거나, 중앙 컨트롤타워에서 군사대응 등을 할 수도 있기 때문에 특히 북한과의 접근해역에서는 반드시 장비를 가동해야 한다.
 그런데 어선이 스스로 GPS를 끄는 것은 있을 수 없는 일이다. 외부의 물리적 압박 등 없이는 이런 행위는 있을 수 없다.

가령 항공기도 항시 IFF(Identification Friend or Foe) 피아식별장비를 가동한다. 이를 통해서 영공에 있는 항공기를 레이더로 피아식별을 한다. 이렇게 중요한 역할을 하는 식별장치인 IFF를 끄는 경우는 항공기가 공중에서 납치되는 상황에만 발생한다. 즉 레이더 상에서 의도적으로 숨겠다는 뜻이다. 즉 GPS와 식별장비를 끄는 행위자체가 불법적이고 위험한 행동이며, 나쁜 의도가 있지 않고서는 발생할 수 없다.
 
그리고 어선 입장에서는 GPS를 가동하지 않는다는 것은 어업을 포기하는 의미다. 어선에 장착된 어군탐지용 레이더와 센서 등을 가동하려면 GPS 작동은 필수다. GPS가 사용되지 않으면, 복어잡이 배인 흥진호는 복어의 어군 이동경로를 파악조차 할 수 없다.

생업의 최전선에 나가 있는 복어잡이 어선이 GPS를 스스로 끌 이유가 불분명해 보인다. 이런 부분은 과거 북한의 대남 GPS 교란에서도 나온 바 있다. 지난 2016년 인천 등의 최전방 지역에서 북한이 GPS를 교란하여, 우리 어선들이 피해를 봤다는 보도가 여럿 나온 바 있다.

GPS가 교란되어 그물의 위치를 파악하지 못한 꽃게잡이 어선등이 피해를 본 것이다. 그런데 어선이 GPS를 자의적으로 끈다는 것은 쉽게 납득이 가지 않는다. 흥진호가 GPS를 자의적으로 끈 이유가 무엇인지를 명확히 밝혀내야할 필요가 있다.
 
넷째, 복어잡이 시기
 
네번째 의문점은 복어잡이 철이다. 복어잡이는 1년중 약 150일 밖에 되지 않는다. 이 때문에 복어잡이 시기가 시작되면 어부들은 하루 약 20시간을 복어를 잡는다. 복어잡이 시기는 보통 12월부터 다음년도 3월까지로 알려졌다. 그런데 복어잡이 배인 흥진호가 왜 아직 복어잡이가 시작도 안된 10월부터 바다로 나갔는지 의문이며, 그것도 북쪽을 향해서 간 이유는 밝혀지지 않았다. 이런 부분에 대한 충분한 진상규명이 필요해 보인다.
 
본문이미지 
▲ 일본 영해에서 도주중인 북한의 간첩선. 사진=구글 캡처

다섯째, 북한 간첩선 사례
 
1980년대부터 2000년대 초반까지 북한의 간첩선 활동이 한때 국내와 일본에서 이슈가 된 바 있다. 대표적인 사건으로는 2001년 12월 22일 일본의 해안보안청 소속의 순시선이 일본의 배타적 경제수역(EEZ)를 침범한 북한 공작선을 추격하여 격침시킨 사건이 있다. 이 사건은 일본 순시선 괴선박 격침사건으로 불린다.

당시 출몰한 북한의 간첩선의 특징이 인천시를 비롯한 여러 국가 관공서의 지침으로 하달되어 있다. 해당 내용을 요약하면, 일반 어선과 유사해보이지만, GPS 안테나를 비롯하여, 잠수함 및 침투요원간 연락을 위한 안테나를 장착해 여러 안테나가 장착되어 있다.

보통 어선보다 안테나가 많고 선미가 넓으며 어장이 아닌 공해상에서 어로 작업을 하는 선박이라고 규명해놨다. 이런 북한의 간첩선은 일반적인 북한 어선이나 중국어선과 달리 한국의 어선과 생김새와 색상이 유사하고, 최고속도가 일반 어선보다 빠르다고 알려졌다.


http://pub.chosun.com/client/news/viw.asp?cate=C01&mcate=M1003&nNewsNumb=20171126655&nidx=26656

========================================================================


흥진호 어부 신변보호는 북괴로 부터 하는것이 아니고 우리국민으로 부터 하는것인가 ?  

썬그라스에 마스크까지 ? 귀환 흥진호 선원이 아니고 북괴간첩.좌빨폭력 전문 데모꾼들이 나타난줄 알았다.

 

더불당 우상호 전직은 복어잡이 어선 어부였는가 어찌그리 복어잡이어선 GPS사용을 잘아나?














태그
기타기능
페이스북 트위터
스크랩 | 신고

댓글[2]

조효원 (hw****) 2017-11-08 08:00:18 | 공감 1
책임있는 기관에서 조사내용을 국민들의의혹을 푸는 해명을 하여야야할터인데...감감하군요!
공감 신고
조효원(hw****) 2017-11-08 08:00:18 | 공감 1
책임있는 기관에서 조사내용을 국민들의의혹을 푸는 해명을 하여야야할터인데...감감하군요!
공감 신고
홍성일(lio****) 2017-11-09 16:38:17 | 공감 0
그래서 GPS를 끄면 아무도 모르던가??? 차라리 부호로 글을 쓰고 난수표로 숫자를 불러주지 묘한 발걍이들의 작태군.그래서 급하긴 급했군???
공감 신고
댓글 쓰기

0/600byte
번호 카테고리 제목 작성자 조회 날짜
여당 토론마당 이용원칙 안내 인기게시물 토론장 (xfo***) 8579508 0 0 07.17
611783 정부 문재인의 IQ. 인기게시물 박천복 (yor***) 890 137 0 11.20
611782 정부 선남 선녀 이정범 (gka***) 245 8 3 11.20
611781 정부 똥뭍은 개가 겨뭍은 개를 나무라네 ? 이정범 (gka***) 265 4 4 11.20
611780 정부 홍준표 다음은 당신차례이다. 다죽기 전에 일어나라 [1] 김신웅 (ksw**) 424 34 0 11.20
611779 정부 *블랙리스트 조사위원장 민중기 판사와 나* 김성 (eri***) 349 27 0 11.20
611778 정부 개자슥들과 피의보복 [1] 김신웅 (ksw**) 284 11 0 11.20
611777 정부 文대통령이 외치는 대화와 평화는, 戰爭前夜의 종소리. 인기게시물 안복순 (hel*) 1803 271 2 11.20
611776 야당 김명수 대법장 말에 홍준표 쩐다 쩔어... 인기게시물 김창석 (798***) 741 89 3 11.20
611775 정부 그들만의 리그 변남수 (fur***) 296 14 0 11.20
611774 정부 *광주고법이 세월호 CCTV영상삭제 무죄* 김성 (eri***) 531 47 0 11.20
611773 정부 *운동권이 장악한 청와대의 문재인 공산정권* 인기게시물 김성 (eri***) 566 61 0 11.20
611772 정부 예수님은 성자이시면서 위대한 공산주의자 였다는 글 소개 [1] 정득용 (jdy***) 253 0 3 11.20
611771 정부 지진 피해 방지책은 지진 현장에 있었다. 최기태 (ktc***) 361 22 0 11.20
611770 정부 공안 검사들, “국가에 충성한 죄밖에 없다고 했는가?" 최기태 (ktc***) 434 24 0 11.20
611769 정부 이칠성 경찰청장 사임 아주 유치한 수법 주경호 (ebs***) 369 35 0 11.19
611768 야당 문재안이가 대한민국을 무력화 시키고 있다. 김창석 (798***) 345 44 0 11.19
611767 야당 문엿장수 거동할 수 있나? 인기게시물 이재기 (dog***) 540 79 0 11.19
611766 야당 적폐중의 적폐 사법 적폐가 모든 적폐의 뿌리이다. [1] 양희윤 (imp***) 221 13 0 11.19
611765 여당 대법관국회법사위 법조3륜이 조폭처럼 지배하는 범죄나라 양희윤 (imp***) 263 6 0 11.19
611764 정부 서훈국정원장의간첩행위. 이진태 (kae***) 507 40 1 11.19
611763 야당 홍준포도 법으로부터 안전할 것같지않다. 김창석 (798***) 216 15 2 11.19
611762 야당 청와대 이철성 경찰청장 사의설 일축 김용재 (gab***) 161 6 1 11.19
611761 야당 유구무언. 유명환 (gmt***) 198 0 6 11.19
611760 정부 서훈국정원장이간첩이다, 인기게시물 이진태 (kae***) 566 64 0 11.19
611759 정부 추악한 문재인, 탄핵 가게 될 것 인기게시물 이정숙 (can**) 875 138 0 11.19
611758 정부 *김대중 문재인 추종 경찰이 가장 큰 살인조직 김성 (eri***) 305 37 0 11.19
611757 정부 국정원장. 이진태 (kae***) 342 10 0 11.19
611756 야당 친북은 비서실장, 간첩 잡는 공안부는 적폐로 감옥소? 인기게시물 김민상 (ehg***) 511 57 0 11.19
611755 정부 박근혜 정권 국정원장들을 위한 변명 김형민 (098***) 251 2 13 11.19
611754 정부 광주 전라도 축제 그명제가 잘못되였소! 조효원 (hwj***) 329 33 0 11.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