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정치마당 > 정부

정부

*문재인이 박근혜를 척살하면서 숨통을 끊지 않은 까닭은 [0]

강상일(kan***) 2017-04-22 01:12:24
크게 | 작게 조회 388 | 스크랩 0 | 찬성 1 | 반대 2

게시판 글에서도 문재인 안철수 박근혜 세력들의 동일한 수법이 많이 발견되는데, 문재인 박근혜가 한패거리라는 것이 또한 발견되었다.


최순실 박근혜의 구속으로 유신시대는 사실상 종언되었다고 보는데,

문재인과 안철수는 박근혜의 정치 복귀는 없다라고 보는 모양.

홍준표도 박근혜의 정치적 사망이라고 언급하여 같은 시각으로 보는 모양.

그런데, 문재인은 박근혜의 마지막 숨통을 끊지 않았을까? 대선때 박근혜를 활용하여 보수표를 분산시켜볼려는 의도때문으로,

대선이 끝난 후 박근혜의 마지막 숨통을 끊어놓을 것으로

적절한 시점에 국민통합카드로 활용하면서 박근혜의 은둔으로 박근혜 정치생활은 막을 내리게 될 것이다.

보수궤멸의 혁혁한 공을 세운

박근혜는 애국보수의 마지막 모습으로 기억되면서 그렇게 국민들의 곁을 영원히 떠나게 될 것이다.


짝통 보수 홍준표 집권시 탄핵은 재조사되면서 사법부 개혁으로 이어지지 박근혜는 역시 은둔으로 자취를 감추면서 새로운 보수정치세력이 득세하게 될 것이다.


문재인나 안철수 집권시 대립정치로 이어지면서 다들 예상하는 것처럼 나라의 혼란은 더욱더 심해질 것으로 오히려 새로운 보수세력이 태동되면서 힘을 받게 될 것으로 보인다. 기타등등.


-------------------------------------------

2001년에는 본모습을 감춘 사람들이 드물었는데, 이후 정체 파악이 되지 않는 사람들이 급증하여서 지금은 게시판이 선동선전의 장으로, 실제로 여론 형성의 자유 기능을 완전히 상실하여 게시판 기능을 상실하였다고 보여진다.


(1) 죄를 뒤집어 씌우는 글들이 도배되다시피하고 있다.


일단 최근의 탄핵 사례를 보면,

문재인 안철수가 탄핵을 주도하여 박근혜를 탄핵시켜 유신시대를 마감하고 보수를 분열시켰는데,

사분오열된 상황에서도 보궐 선거를 승리하였는데,

박근혜 세력들은 이후 더 광분적으로 대선정치로 나가면서 보수를 분열시켜나가고 있으면서

보수 분열의 책임을 홍준표와 유승민에게 뒤집어 씌우는 것은


문재인 안철수 박근혜 세력들의 수법이 동일하다는 것으로 한패거리라는 것이 또한 발견되었다.


(2) 박근혜 탄핵시 김무성이 문재인 안철수 세력에 동참하였는데, 동상이몽으로 김무성은 궤멸된 보수를 다시 복원시킬 기회로 보면서 가짜 보수와 멀리하면서 보수 정권 창출을 이뤄내겠다는 계산이 깔렸었다고 한다.


바른 정당으로 나뉘어지면서 보수 정당 창출에 나섰는데,


문재인 안철수는 박근혜를 축출하면서 유신종언을 끝으로 보수궤멸과 보수 분열된 상황에서 쉽게 정권 교체를 이루었다고 확신하는 반면,


홍준표는 자유한국당으로 보수표가 결집되면서 보궐 승리의 여세를 몰아서 보수표 결집을 통하여 정권을 유지하면서 박근혜 명예회복을 일부 시도할려는 모양이다.


미래연합으로 박근혜가 재미를 본 것을 노리면서 새누리당으로 다시 재미를 볼려는 그런 환상에 빠져서 또다시 선거를 혼란으로 몰고가는 것을 보면,

박근혜의 비리보다 박근혜 배후에서 비리를 저지른 돈으로 지금 정치를 혼란으로 몰고가는 모습으로,


박근혜 정치세력의 척살을 문재인이 완전히 이뤄내지 못한 것은

박근혜 세력을 통하여 보수 분열을 더욱더 가중시킬려는 계산이 깔린 것으로 보인다.


대구 경북민들이 이런 문재인과 박근혜 술수에 또 넘어가는 우를 범하지 말아야 할 것이다.


일개 노무현에게 박근혜가 척살당한 모습으로 그런 썩은 도끼자루를 계속 붙들려고 하면 점점더 어둠의 늪으로 빠져들게 될 것이다.


---------------------------


태그
기타기능
페이스북 트위터
스크랩 | 신고

댓글[0]

댓글 쓰기

0/600byte
번호 카테고리 제목 작성자 조회 날짜
여당 토론마당 이용원칙 안내 인기게시물 토론장 (xfo***) 8563390 0 0 07.17
606823 정부 보수의 씨(종자)를 말린다! 새 게시물 이은노 (dld***) 25 4 0 08.23
606822 야당 남남갈등, 북한의 좌파 집단이 노린다. 새 게시물 심재범 (far***) 17 0 2 08.23
606821 정부 여러분들 귀에는 저 사이렌 소리가 어떻게 들립니까. 새 게시물 최기태 (ktc***) 23 3 0 08.23
606820 야당 한국당 혁신위원회는 당대표 통솔을 받는 조직이냐!!! 새 게시물 이성호 (sh8***) 24 2 0 08.23
606819 정부 홍준표 대표님, 대의를 쫓으십시오 새 게시물 윤희복 (vir***) 39 5 0 08.23
606818 정부 철면피 감상하기...! 새 게시물 이은노 (dld***) 64 9 0 08.23
606817 정부 탁상공론만을 가지고 현실 민의를 어떻게 진단하나 제대로 새 게시물 윤희복 (vir***) 30 1 0 08.23
606816 야당 문재인은 北에 대화구걸, 美는 예방전쟁 운운? [2] 새 게시물 김민상 (ehg***) 45 5 0 08.23
606815 정부 박근혜 한명숙 다 같이 죄가 없는 것으로 판결하자! [3] 새 게시물 김병일 (kwi***) 49 1 0 08.23
606814 야당 *** 꼴보수는 폭망할 수밖에 없다..... 새 게시물 정찬병 (jjc***) 32 1 1 08.23
606813 정부 적폐/5.18/ 세월호/이제그만 먹고사는 문제좀 말하자 새 게시물 김용호 (jky***) 54 8 0 08.23
606812 여당 광박(狂朴)에게 묻습니다. 새 게시물 오병규 (ss8***) 72 3 5 08.23
606811 정부 박근혜여 구겨진 내자존심을 살려 주시기 바랍니다 [3] 새 게시물 허석천 (hsc***) 59 2 5 08.23
606810 정부  김슨솽은 내 자존심을 살려주기 바라오 ~ [1] 새 게시물 차광욱 (kwa***) 43 8 0 08.23
606809 여당 JTBC의 기가 막힌 교묘한 5.18 여론조작! [16] 새 게시물 임재운 (lim***) 112 12 0 08.23
606808 정부 503호는 국립호텔 스타일~ ㅋㅋㅋ [1] 새 게시물 이미순 (fka***) 61 6 4 08.23
606807 정부 개성공단 재가동은 우리모두에게 이득 [4] 새 게시물 허석천 (hsc***) 61 1 5 08.23
606806 정부  하는 말마다 죄다 말같지 않아서리... [3] 새 게시물 차광욱 (kwa***) 51 6 1 08.23
606805 야당 내 조국에 戰雲이 감도는데... 새 게시물 김중기 (equ***) 39 3 0 08.23
606804 정부 미군 최고수뇌부 한국현지적응방문의 의미 새 게시물 김영균 (chu***) 40 2 0 08.23
606803 정부 대한민국이 앞으로 500년 간다고 하자 [4] 새 게시물 명말단 (tia***) 67 2 2 08.23
606802 정부 북한 선제공격과 동시에, 김정은은 도주한다. 새 게시물 김영균 (chu***) 37 1 0 08.23
606801 정부 미, 일, 호주는 북한 공격하라! 새 게시물 김영균 (chu***) 43 4 0 08.23
606800 정부 한명숙 석방인가? 박근혜 대통령도 석방하라! [3] 새 게시물 김병일 (kwi***) 74 4 0 08.23
606799 정부  박근혜는 15 년 만기출소 할것이다 [1] 새 게시물 조성구 (gad***) 73 3 6 08.23
606798 정부 미국은 한국의 동의없이 북한을 공격 할 수 있다?! [1] 새 게시물 정일권 (jik***) 65 5 1 08.23
606797 정부 정권이 바뀐 탓일까? 새 게시물 김주현 (he0***) 52 5 0 08.23
606796 정부 문대통령은 대법원판결을 불복하는겁니까? [1] 새 게시물 유명열 (ryu***) 153 20 1 08.23
606795 정부 북한 핵이 자위권이라구? 이런 사기꾼들 [1] 새 게시물 김동영 (mug***) 45 4 0 08.23
606794 정부 교활한 문재인, 대책없는 홍준표 [1] 새 게시물 이은노 (dld***) 125 20 1 08.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