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론마당 - Chosun.com

HOME > 세상만사 > 에세이

에세이

*이순신과 이승만에 대한 과대 평가를 자제해야.[0]

강상일(kan***) 2017.04.18 20:39:43
크게 | 작게 조회 116 | 스크랩 0 | 찬성 2 | 반대 4

바르게 된 역사인식이 없어서 박근혜가 불행해졌다고 보면 된다. 왕들은 지혜로운 역사가들을 주변에 늘 두고 다니는데 전혀 역사에 대한 인식조차 없어 보여다는 것.

한국 역시 바르게 된 역사 인식이 없어서 지금 나라와 민족에 늘 반역과 매국의 무리들이 끊이지 않는다는 것.

역사의식이 투철한 학자들을 왕 주변에 두고 있으면 세상이 두렵지 않다는 것.

신라시대 이후 왕들은 역사에 대한 중요성을 높게 생각하면서 아무리 어려운 시절이어도 바른 역사관을 가질려고 노력할려고 했거나 역사학자들을 늘 주변에 가까이 둘려고 노력했다는 것. 

그것이 바로 한민족 역사에 고스란히 담겨져 있음.

--------------------------------------------

지금처럼 역사의식이 혼란해거나 무너질경우(->김대중 노무현 정권이후 박근혜 정권들면서 종북 좌경화된 것) 경우 나라가 쉽게 불행과 혼란으로 빠져든다는 것.

----------------------------------------------

지금 민족과 나라를 구하자는 소리는 지나가는 개도 할 수 있을 정도이다.

전쟁이 나면 개도 나서서 싸울 정도로 총을 든다고 자랑할 것이 되지 못한다는 것.


(1) 조선이 멸망한 결정적인 이유는 개국과정에서 이성계의 잘못된 역성혁명에 기원하기도 하지만, 임진왜란을 가장 큰 원인으로 꼽는다. 100여년 정도 걸려서 겨우 원상회복되었으니, 이렇게 낙후되고 뒤쳐지면서 병자호란으로 실제로 주권을 잃은 국가의 모습으로 구한말을 맞이하였으니, 민족이 망한 것은 어찌보면 당연한 것.


(2) 임진왜란 당시 일본은 동래성과 진주성이라는 큰 전투를 치루면서도 특이하게 전라도 지역을 후방에 남겨둔 채, 압록강까지 진격하였다는 것. 한반도 전쟁사에서 도저히 납득이 안되는 전쟁의 모습.


이순신은 방어형 게릴라형 해전으로 대승을 거둔 것으로, 실제로 무적함대로 세계를 지배하는 그런 전략가가 아니라는 것.

다도해라는 경남해안과 전남해안의 특이지형을 오고가며 대승을 거둔 것으로, 중국이나 일본에는 남해안같은 특이한 지형이 없다는 것.


한국의 내륙지방은 약탈을 당하여 국가 기능을 완전히 상실하여 회복하는데 100여년이 걸렸으니 처참한 전쟁이었다는 것으로, 명나라의 도움으로 실제적으로 왜구는 이순신에 대한 공격력을 상실하였다는 것.


(3) 한국은 조선시대 타령으로 지폐에서부터 조선시대 인물들이다. 구한말이후 망국의 역사라는 어둠의 시간이 길었기 때문으로,

일제시대라는 치욕적인 시대도 단군이래 처음일 것.

이후 미국과 소련이라는 새로운 지배세력이 들어왔는데, 이 부분도 매우 잘못되게 기술되면서 한국이 쉽게 공산화되고  한국인들이 소문에 약한 민족으로 전락한 것임...이하 생략...

한국인들이 소문에 약한 것은 강한 주체의식보다는 현실의 문제점을 바르게 지적해 주면서 미래에 대한 희망을 제시해 주지 못한 지배세력들 때문으로,

지배세력이 먼저 도망가는 그런 행태가 반복되고 있다는 것.


(4) 이승만에 대한 잘못된 부분으로 김일성, 이승만은 한국전쟁이란 단군이래 또 최악의 민족 전쟁의 주범으로 역사적으로 높이 절대 평가받지 못할 것임.


(5) 참고로 박정희에 대한 부분으로, 박정희 스펙은 구한말 이후 한민족의 평민들의 스펙가 거의 비슷한데,

박근혜를 통해서 보면 호구 놀림감용으로 악용된 소지가 강하다.

다시 말해, 그 사람을 악으로 몰아세워서 집권 야욕에 이용하는 도구로 취급되었다고 볼 수 있다. 기타등등.



태그
기타기능
페이스북 트위터
스크랩 | 신고

댓글[0]

댓글 쓰기

0/600byte
번호 카테고리 제목 작성자 조회 날짜
14632 에세이 *김대중과 노무현과 박근혜의 눈물 새 게시물 강상일 (kan***) 17 0 0 04.26
14631 지구촌 ◈그리스도의 복음은 선전포고이자 공격... 새 게시물 강불이웅 (kbl*) 24 0 0 04.26
14630 지구촌 동성연애, 동성결혼, 성전환자에 대하여... [2] 새 게시물 황효상 (hhs***) 28 2 0 04.26
14629 에세이 *박근혜보다 조선일보가 더 불행스러워... [1] 새 게시물 강상일 (kan***) 29 1 2 04.26
14628 에세이 *민주주의 시범도시를 지정하는 것이 바... 새 게시물 강상일 (kan***) 24 0 0 04.26
14627 에세이 산골일기: 꿈자리. 새 게시물 오병규 (ss8***) 51 3 0 04.26
14626 에세이 *18년간 밤새 안녕들하십니까? 새 게시물 강상일 (kan***) 34 1 0 04.26
14625 에세이 산골일기: ‘요힘빈’에 대한 추억. [1] 새 게시물 오병규 (ss8***) 115 9 2 04.25
14624 에세이 *국가가 초위기 상황인데 왜 보수가 통... 새 게시물 강상일 (kan***) 46 0 2 04.25
14623 에세이 *경주로의 수학여행. 새 게시물 강상일 (kan***) 53 0 2 04.25
14622 에세이 *거짓투성이와 누더기식의 한국통합은 ... 새 게시물 강상일 (kan***) 50 1 2 04.25
14621 에세이 연상달인 한국 근현대사 암기법 17 새 게시물 김태수 (tae***) 58 0 0 04.25
14620 에세이 너와 나는 다르다. 그 무었이 다른가 ? 한재혁 (gam***) 60 0 2 04.24
14619 지구촌 ◈관리는 하나님의 엄위를 지닌 요조숙... 강불이웅 (kbl*) 52 0 2 04.24
14618 지구촌 ◈수확해 본 결실을 근거로해 선거 공약... 강불이웅 (kbl*) 84 0 2 04.24
14617 에세이 대통령후보 검증. 박천복 (yor***) 141 9 0 04.24
14616 지구촌 27대 두밀(豆密)단군 시대의 명언. 황효상 (hhs***) 63 0 0 04.24
14614 에세이 오랑캐꽃을 심으며 김홍우 (khw***) 101 0 0 04.24
14613 에세이 선입견,전화위복,상전벽해 이철훈 (ich***) 110 1 0 04.24
14612 에세이 며느리는 딸과 같지 않고, 시아버지는 ... 서정완 (lov***) 217 7 0 04.24
14611 에세이 *거짓화된 한국인들이 문재인 안철수를... 강상일 (kan***) 110 1 1 04.24
14610 에세이 홍준표씨 조용목 목사 예방 이상국 (lsg***) 82 1 0 04.23
14609 에세이 인생 무상 ( ) 을 알만한 나이 노인... 한재혁 (gam***) 140 0 4 04.23
14608 지구촌 ◈남재준 후보더러 사퇴하라고 하는 자... 강불이웅 (kbl*) 155 1 1 04.23
14606 에세이 산골일기: 봄날은 간다. 오병규 (ss8***) 294 15 0 04.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