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론마당 - Chosun.com

HOME > 시사이슈 > 사회

사회

홍준표에 바란다.[4]

권수갑(sol***) 2017.03.20 09:42:35
크게 | 작게 조회 584 | 스크랩 0 | 찬성 48 | 반대 5

참 운이 좋다.박근혜가 그렇게 될 줄 누가 알았겠는가 ?
이런 환경에서 시대적 사명에 잘 어울리는 인물이라고 본다.


먼저 박근혜의 아이콘을 지켜주기 바란다.
즉 보수의 확실한 이념 -
튼튼한 안보위에 경제 발전,법치 민주주의와,자유 시장경제
말이다.


사실 박근혜는 잘 못해서 국민에게 사과할 정도이지 탄핵감은 아니라고
생각한다.넘 그 방법이 감정적이고 잔인했다.
보수가 분열됨으로서 탄핵된 것이다.


바른정당이 배신함으로서 된 것이다.
바른정당쪽의 면면을 보면 보수측의 이념을 공유하지만 그 바탕위에
실리를 추구하고자 하는 욕망이 더 강하다고라고 할가!
이명박과 같은 처신- 권력에 힘입어 직접 사업을 전개하거나 경영해보고
싶은 스타일,그러므로 안보는 그 후순위에 있다고 본다.


그런데 박근혜쪽은 박정희나 전두환 스타일을 닮았다라고 할가 !
대통령은 안보에 전념하고 경제는 민간인에 맞기는 자세-
K-스포츠나 ,미르재단 규모가 어느때 정부보다 그 규모가 적은
것으로 봐도 그렇다.


홍준표의 장점은 대단히 많다고 생각한다.
성장과정에서 꿀릴게 없고,정치에서의 스펙(총무,대표),공직에서
업적이 좋다.검사 시절 모래시계,경남도의 빚청산,의료문제 해결,
미래산업 발굴등 하여 이명박 보다 실적이 다양하다.

그리고 슬로건도 맘에 든다.
돈있는 사람에겐 자유를 돈없는 사람에겐 일자리를 생각하는 지도자


성완종 사건에 휘말려 있어 아쉽지만 야당을 제압하는 데는 적절한
인물이 아닌가 생각해 본다. 일단 언행이 시원해서 그렇다.
 

여하튼 선거에서는 이겨야 한다.그러므로 바른정당도 일단 끌어드려
통합하고 다음 총선에서 정정당당하게 평가받자고 선언하는 것이다.
친박 패권도 안되고 배신의 정치도 청산되어야 한다고 주장하는 것이다.


그리고 박근혜의 명예를 회복시키는 것도 그렇고 ...
또 확실한 역사관도 정립하여 주길 바란다.개인의 역사관이 아닌
대한민국의 역사 편찬위원회에 따르도록 말이다.


태그
기타기능
페이스북 트위터
스크랩 | 신고

댓글[4]

주창순(c****) 2017.03.20 20:39:36 | 공감 3
홍 지사 는 인재 많다는 검찰세계 에서도 두각 낸 분 이다,,저력이 잇다,한국당 경선 살아남은 4 분이 힘을 합치고 바른정당 과 홍준표 후보를 간판으로 내세워 연대하면 보수 재집권 가능하다,,한국정치 최대 문제는 정치보복 과 정당정치 후진성 그리고 힘센 사람들의 부정부패 이다,,그래서 4 % 성장 할수 잇는 나라 가 기업가정신 소멸 로 2.5 % 성장도 힘들게 됐다,,종합적으로 판단할때 홍준표 는 범죄 와의 싸움에서 인간심리 도 배우고 도지사 하면서 시골사람들의 애환 과 소망도 체험했을 것이라고 본다,,문재인 보다 더 잘할것 같다,,뇌(신경)과학 구조상 밑바닥부터 차근차근 올라가지 않은 사람은 결단의 리더 가 될수없다,
공감 신고
이종현(k****) 2017.03.20 17:58:37 | 공감 2
민주당만 빼고 모두 합쳐도 좋소
공감 신고
주창순(c****) 2017.03.20 20:39:36 | 공감 3
홍 지사 는 인재 많다는 검찰세계 에서도 두각 낸 분 이다,,저력이 잇다,한국당 경선 살아남은 4 분이 힘을 합치고 바른정당 과 홍준표 후보를 간판으로 내세워 연대하면 보수 재집권 가능하다,,한국정치 최대 문제는 정치보복 과 정당정치 후진성 그리고 힘센 사람들의 부정부패 이다,,그래서 4 % 성장 할수 잇는 나라 가 기업가정신 소멸 로 2.5 % 성장도 힘들게 됐다,,종합적으로 판단할때 홍준표 는 범죄 와의 싸움에서 인간심리 도 배우고 도지사 하면서 시골사람들의 애환 과 소망도 체험했을 것이라고 본다,,문재인 보다 더 잘할것 같다,,뇌(신경)과학 구조상 밑바닥부터 차근차근 올라가지 않은 사람은 결단의 리더 가 될수없다,
공감 신고
이부성(bssj****) 2017.03.20 21:11:36 | 공감 2
장점도 많으나 단점도 많은 분이다. 당이 깨질 때 어디 갔다 오고? 한국당에 대선 후보로
등록하였는가? 정체성을 알 수가 없이 말이 왔다 갔다 하는것이 권위와 침착성이 안 보이고
뇌물사건등 아직 대법원의 판결이 남은 흠결있는 분이다. 다만 공안검사로 이름떨친 나라가
좌익세력으로 국가권력마져 빼았겼다. 바른정당과 한국당의 후보가 최종 결선을 통해 합병
후보로 선출해 쓰러져 가는 보수 세력이 재 집권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부탁드립니다.
공감 신고
조효원(hw****) 2017.03.21 05:37:33 | 공감 0
무조건 모두를 뒤엎으려하여서는 나라의장래가 걱정될뿐이요!
공감 신고
댓글 쓰기

0/600byte
번호 카테고리 제목 작성자 조회 날짜
16319 사회 우익도 이제는 매를 들어야 한다! 새 게시물 이병철 (byo***) 16 0 1 05.01
16318 사회 조원진은 대선에서 사퇴 하여야 한다. 새 게시물 이병철 (byo***) 42 0 2 05.01
16317 사회 홍준표는 대선토론회에서 부산저축은행... 새 게시물 이병철 (byo***) 20 0 1 05.01
16316 사회 ## 역사학자의 조중동 평가 [1] 새 게시물 이상술 (ssl***) 43 1 2 04.30
16315 사회 홍준표는 박정희 이후 최고의 대통령 감... 새 게시물 이병철 (byo***) 93 7 2 04.30
16314 경제 나는 홍준표후보를 지지한다. 새 게시물 윤문종 (sho***) 70 6 2 04.30
16313 사회 통합정부론으로 국민을 현혹하지 말라 새 게시물 박중구 (jkp**) 54 2 2 04.30
16312 사회 박근혜 눈이 삐긴 뼜었다! 새 게시물 이병철 (byo***) 81 4 0 04.30
16311 경제 1조원대 FX 마진 거래 사기범 징역 12년... 새 게시물 양희윤 (imp***) 66 1 0 04.30
16310 사회 한반도에 대한 중국의 궁국적인 속샘 새 게시물 박중구 (jkp**) 81 0 0 04.30
16309 사회 홍준표는 문재인에게 연방제 통일안에대... [1] 이병철 (byo***) 97 7 0 04.29
16308 사회 낰한의 안보가치는 미국이익이 크다 박중구 (jkp**) 85 2 1 04.29
16307 경제 홍준표 후보 진영에게 [3] 양득춘 (ydc**) 112 7 1 04.29
16306 사회 잡탕으로 집권할러는 비열한 음모 박중구 (jkp**) 123 2 0 04.29
16305 사회 단순한 카터와 트럼프에 미국민의 한숨... 이상선 (san***) 132 1 0 04.29
16304 경제 산재 방법을 개선하자 김동영 (mug***) 97 1 0 04.29
16303 문화 (32회) 누가 지구에 문명을 밝혔는가? 남신웅 (swn***) 128 0 1 04.29
16302 사회 홍준표후보의 대선공약 이상국 (lsg***) 86 5 0 04.28
16300 사회 심상정 문후보에 편견 아부 이정희 같다... [1] 이상선 (san***) 90 14 0 04.28
16299 사회 홍준표후보 동영상. 이상국 (lsg***) 99 3 1 04.28
16298 사회 비젼, 위기관리 능력 부족한 대선후보들... [2] 이부성 (bss***) 147 5 0 04.28
16297 사회 홍준표는 문재인을 이렇게 올가미 씌워... [1] 권수갑 (sol***) 202 13 0 04.28
16296 사회 소리없이 지역감정을 조장하는 수법. 강상일 (kan***) 79 0 1 04.28
16295 사회 *국가 위기시에 출사표를 던진 걸출한 ... 강상일 (kan***) 89 0 3 04.28
16294 사회 문재인씨가 당선될 것 같다. 운이 따른... 정현태 (kud***) 108 0 2 04.28
16291 사회 문재인 후보의 '공공일자리 창출계획&q... 김영환 (kim***) 97 0 1 04.28
16290 사회 문재인 후보의 대북정책이 빛을 발하고... 김영환 (kim***) 105 0 3 04.28
16289 사회 북 김정은 5.9 문재인 되면 미국은 없다... 이상선 (san***) 129 1 0 04.28
16288 사회 홍준표여! 유세에서 아바타를 부각시켜... 권수갑 (sol***) 159 4 0 04.27
16286 문화 영남우도의 대선공기 와 정서 박중구 (jkp**) 165 0 7 04.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