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론마당 - Chosun.com

HOME > 정치마당 > 야당

야당

안철수"반드시 당선되어 청렴하고 정직한 대통령되겠다" [0]

김환태(gue***) 2017.03.21 09:51:19
크게 | 작게 조회 309 | 스크랩 0 | 찬성 9 | 반대 5

영원한 국민후보로 국민의 마음속에 자리잡고 있는 개혁의 아이콘이자 자기 희생의 정치인 안철수 전 국민의당 공동대표가 "반드시 당선되어 '공정·자유·책임·평화·미래'를 5대 핵심 가치를 바탕으로 국민들이 함께 잘 살 수 있는 새로운 나라를 만들겠다"며 19대 대통령 출마를 선언했다.


안 전 공동대표는 19일 오후 서울 종로 대학로에 위치한 마이크임팩트 스퀘어에서 출마 선언식을 갖고 "공정한 나라, 깨끗한 나라 만들겠다"며 "누구나 기회를 갖고 실력으로 정정당당하게 승부해서 성공할 수 있는 공정한 나라, 정의로운 대한민국 꼭 만들겠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ACRONYM id="image_0.016691736411303282_text" style="margin: 5px 0px; color: rgb(136, 136, 136); font-size: 11px; text-align: justify; line-height: 16px; display: block;">▲ 안철수 전 국민의당 상임공동대표가 19일 대선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연합뉴스


그러면서 "오늘 저는 19대 대통령 선거에 출마한다. 반드시 당선되겠다"며 "저는 누구를 반대하기 위해 대통령이 되려는 게 아니다. 대한민국의 미래를 준비하기 위해서, 국민들께 꿈과 희망을 드리기 위해서 나서는 것"이라는 말로 대선 승리에 대한 굳은 의지를 밝혔다. 


이어 안 전 공동대표는 "책임지는 정치를 하겠다. 지금 대한민국 위기의 본질은 책임지지 않는데 있다"고 비판했다. 안보에 대해서는 "평화를 지키는 과정서 안보는 기본 중의 기본이다. 국방비를 늘려서라도 스스로를 지킬 수 있는 자강 안보를 실현해야 한다. 다음 세대를 위해 평화로운 한반도를 반드시 만들겠다"며 안보에 대한 강력한 의지를 천명했다.
 


안 전 공동대표는 또 "5년 전 출마선언 때 저는 '미래는 이미 우리 곁에 와 있다. 다만 널리 퍼져 있지 않을 뿐이다'라고 말씀드렸다"며 "(인공지능) '알파고'는 미래가 이미 여기에 와 있음을 피부로 느끼게 해 주었다"면서 "4차 산업혁명은 인류가 경험하지 못한 새로운 차원의 융합 혁명"이라며 "새로운 기술혁명에 대비하기 위해서는 그것을 이해하고 진취적으로 도전하는 지도자가 필요하다. 참모들이 만든 보고서를 보는 것만으로는 턱없이 부족하고, 전문가들과 토론하며 판단하고 결정해야 우리의 미래를 우리 스스로 만들어갈 수 있다"고 강조했다.


안 전 공동대표는 이어 "'박근혜-최순실 게이트'와 관련해 밤잠을 설치며 국가의 역할을 묻고 또 물었다. 정치를 시작할 때의 초심도 되새겼다"며 박근혜 탄핵 사태를 들어 5년전 출마 선언 당시를 회고한후 "청년의 눈물을 보고 세상을 좋은 방향으로 바꾸기 위해 정치를 시작했다.초심은 전혀 달라지지 않았다"고 강조했다.


안 전 공동대표는 끝으로 " 당선된 후 임기를 마치고 나면, 청렴하고 정직한 대통령으로 기억되고 싶다"면서 " 누구보다 소통을 잘한 대통령,최고의 인재들을 고루 중용한 대통령,국민 세금을 가장 소중하게 여긴 대통령,미래 20년 먹거리를 만든 대통령,아이들을 다시 꿈꾸게 만든 대통령이 되겠다고"약속하면서 "절망의 시간이 희망의 시간으로 바뀌고 있다. 대신할 수 없는 미래, 저 안철수가 앞장서겠다"며 지지를 호소했다.


박지원 국민의당 대표도 축사를 통해 "다음 대선 토론 때 우리도 미국처럼 딱 서서 원고 없이 토론하도록 제안한다. 이렇게 되면 저는 분명하게 비교우위론적으로 봐도 안철수가 대통령 된다(고 생각한다)"고 덕담을 아끼지 않았다.


지지도 1위를 달렸으면서도 정권교체 대의를 위 후보를 양보하는등 주요 정치적 고비마다 자기희생적 정치인의 모습을 보여줬던 안 전 공동 대표가 개혁과 미래를 핵심 정체성으로 삼는 강철수로 국민앞에 섰다.안 전 공동대표의 진정성을 국민이 표심으로 화답하여 대한민국 희망으로 우뚝서길 기대한다.다음은 안 전 공동대표의 출마 선언문 전문을 소개한다.


<대한민국을 사랑하는 모든 사람들에게 보내는 안철수의 편지>

국민과 함께 미래를 열겠습니다!

사랑하는 국민 여러분!
안철수입니다.

지난 겨울은 너무 길었습니다.
"이게 나라냐"라는 탄식이 한밤의 어둠처럼 짙게 드리웠습니다.
그래도 결국 봄은 어렵고도 소중하게 우리 곁에 왔습니다.
사람도 나라도 한 번도 안 넘어질 수는 없습니다.
중요한 것은 넘어졌다가 다시 일어나는 것입니다.
함께 일어나는 것입니다.
넘어진 사람들의 손을 잡고 일으켜서 함께 걷고 함께 뛰는 것입니다.

대한민국을 사랑하는 모든 분들처럼, 
저 역시 밤잠을 설치며 국가의 역할을 묻고 또 물었습니다.
정치를 시작할 때의 초심도 되새겼습니다.
청년의 눈물을 보고 정치를 시작했습니다.
세상을 좋은 방향으로 바꾸기 위해 정치를 시작했습니다.
초심은 전혀 달라지지 않았습니다.

달라진 것이 있다면 더욱 더 간절해졌다는 사실입니다.

5년 전 저를 불러낸 사람들은 정치를 배우라고 불러낸 것이 아닙니다.
정치를 바꾸라고 불러낸 것입니다.
시작했을 때의 마음으로, 시작했을 때의 모습으로, 더 큰 간절함과 강철같은 의지를 담아 정치를 바꾸겠습니다.

오늘 저는 19대 대통령 선거에 출마합니다.
반드시 당선되겠습니다.

지나간 여러 해 동안의 혹독한 겨울을 견딘 새 봄에, 
제 의지는 단단하고, 제 행동은 과감하며, 제 꿈은 담대합니다.
국민의, 국민에 의한, 국민을 위한 위대한 변화를 만들겠습니다.
저는 누구를 반대하기 위해 대통령이 되려는 게 아닙니다.
대한민국의 미래를 준비하기 위해서, 
국민들께 꿈과 희망을 드리기 위해서 나서는 것입니다.
이제는 미래를 이야기할 시간입니다.
다섯 가지 약속을 드리겠습니다. 


첫째 공정한 나라, 깨끗한 나라 만들겠습니다.

지금 우리가 지켜야 할 핵심가치는 '공정'입니다.
대통령이든 재벌회장이든 법을 어기면 처벌받아야 합니다.
법 앞에 만인이 평등해야 합니다.
많은 외신들이 대한민국의 가장 심각한 문제로 정경유착과 부정부패를 꼽습니다.
부끄러운 일입니다.
대한민국에 더 이상의 정경유착이 없도록 그 뿌리까지 청산하겠습니다.
깨끗하고 청렴한 국가, 반드시 실현하겠습니다.

우리 사회는 너무 오랜 시간 불공정했습니다. 
불공정은 소중한 공동체를 파괴합니다.
성실하게 노력하는 많은 국민들의 꿈을 짓밟습니다.

국민들이 함께 잘 살 수 있는 새로운 나라를 만들겠습니다.
온갖 격차를 줄이고 따뜻한 공동체를 만들겠습니다.
빈부 격차, 남녀 격차, 세대간의 격차, 지역간의 격차, 정규직과 비정규직의 격차, 대기업과 중소기업의 격차 등 
온갖 격차를 해소하겠습니다.

부모의 아파트 평수가 아이의 미래를 결정해서는 안됩니다.
돈과 빽이 실력을 이기는 사회를 더 이상 용납해서는 안됩니다.
누구나 기회를 갖고 실력으로 정정당당하게 승부해서 성공할 수 있는 
공정한 나라, 정의로운 대한민국 꼭 만들겠습니다.

둘째, 자유의 가치를 드높이겠습니다.

민주주의는 생각이 다른 사람들이 함께 살아가는 지혜입니다.
민주주의가 위대한 것은 다양성을 인정하고 자유로운 비판을 허용하기 때문입니다.

블랙리스트는 자유를 파괴했습니다.
누구든지 광장 한가운데로 나가 사람들 앞에서 두려움 없이 
자신의 생각을 말할 수 있어야 자유사회입니다.
두려움 때문에 그렇게 할 수 없다면 공포사회입니다.
블랙리스트는 부패세력이 공포사회를 만들려고 했다는 증거입니다.
다시는 이런 불법행위가 재발되지 않도록 하겠습니다.

셋째, 책임지는 정치를 하겠습니다.

정치는 좋은 의도보다 좋은 결과가 중요합니다.
그리고 나쁜 결과에 대해서는 책임지는 것입니다.
지금 대한민국 위기의 본질은 책임지지 않는데 있습니다.
이익은 사유화하고 손실은 사회화하는 사회가 됐습니다.
권력을 사유화해 사익을 챙기는 사회가 아니라
공동체를 위해 공익을 최우선으로 삼는 사회를 만들어야 합니다.

제대로 책임지지 않으면 똑같은 위기가 반복됩니다.
책임은 제가 다섯 개의 직업을 거쳐오면서 가장 소중하게 지켜온 가치입니다.
책임지는 정치, 반드시 실현하겠습니다.

넷째, 평화로운 한반도를 만들겠습니다.

평화는 다음세대를 위한 최선의 약속입니다.
2017년 3월 19일 오늘 오전 서울의 한 병원에서 아이가 태어났습니다. 
같은 시각 평양의 산원에서도 아이가 태어났습니다. 
이 아이들이 성인이 되었을 때, 
서로에게 더 이상 총부리를 겨누게 해서는 안됩니다. 
우리는 이 아이들에게 다른 세상을 약속해야 합니다. 

평화를 지키는 과정에서 안보는 기본중의 기본입니다.
국방비를 늘려서라도 스스로를 지킬 수 있는 자강안보를 실현해야 합니다.
다음세대를 위해 평화로운 한반도를 반드시 만들겠습니다.
평화는 곧 미래입니다.

다섯째, 국민과 함께 미래를 열겠습니다.

5년 전 출마선언 때 저는 '미래는 이미 우리 곁에 와 있다'고 말씀드렸습니다.
'다만 널리 퍼져 있지 않을 뿐이다'라고 말씀드렸습니다.

'알파고'는 미래가 이미 여기에 와 있음을 피부로 느끼게 해주었습니다.
미래를 기다리는 것이 아닙니다.
미래는 만드는 것입니다.
어떤 미래를 만들지 결정하는 것은 바로 우리들입니다.

4차 산업혁명은 인류가 경험하지 못한 새로운 차원의 융합혁명입니다.
새로운 기술혁명에 대비하기 위해서는 그것을 이해하고 진취적으로 도전하는 지도자가 필요합니다.
참모들이 만든 보고서를 보는 것만으로는 턱없이 부족합니다.
전문가들과 토론하며 판단하고 결정해야, 
우리의 미래를 우리 스스로 만들어갈 수 있습니다.

앞으로 20년간 우리가 먹고 살 수 있는 미래 일자리, 미래 먹거리 
지금부터 준비해야 합니다. 
저는 대한민국이 4차 산업혁명 시대에 가장 잘 대처한 모델 국가가 되도록 하겠습니다.
저와 함께 두 팔 벌려 미래를 맞이합시다.

저는 지금까지 말씀 드린 다섯 가지 가치, 
공정, 자유, 책임, 평화, 미래의 가치를 수호하는 대통령이 되겠습니다.

사랑하는 국민 여러분!
첫 인상보다 더 중요한 것은 마지막 인상입니다.
일을 끝내고 헤어질 때 그 사람의 본 모습이 나타납니다.

저는 당선된 후 임기를 마치고 나면, 청렴하고 정직한 대통령으로 기억되고 싶습니다.

저는 누구보다 소통을 잘한 대통령으로 기억되고 싶습니다.
비교할 수 없을 정도로 더 많이, 더 자주 국민께 보고 드리겠습니다.
비교할 수 없을 정도로 더 많이, 더 자주 국민을 만나고 소통하겠습니다.
어떤 순간이 와도 대통령의 설명책임을 소홀히 하지 않겠습니다.
국민의 마이크, 국민의 스피커가 되겠습니다.

저는 최고의 인재들을 고루 중용한 대통령으로 기억되고 싶습니다.
국가대표 선수는 실력을 증명하는 자리이지 경험하는 자리가 아니라는 말이 있습니다.
대통령은 국민을 위해 결과를 만들고 책임지는 자리입니다.
최고의 인재를 모시기 위해 누구라도, 언제라도, 어디라도 가고
무슨 이야기라도 듣겠습니다.
통합과 미래를 위한 최고의 인재를 찾겠습니다.

저는 국민 세금을 가장 소중하게 여긴 대통령으로 기억되고 싶습니다.
공정하게 걷고 정당하게 쓰이게 하겠습니다.
국민 세금을 건드린 자는 결코 용서하지 않겠습니다.

저는 미래 20년 먹거리를 만든 대통령으로 기억되고 싶습니다.
먹거리와 일자리는 단순히 돈이 아닙니다.
그것은 존엄이고 자존심입니다.
가족을 지키는 힘이고, 사회적 관계의 원천입니다.
더 좋은 먹거리, 더 좋은 일자리가 만들어지도록 하겠습니다. 

그리고 저는 아이들을 다시 꿈꾸게 만든 대통령으로 기억되고 싶습니다.
아이들에게 모범이 되는 말과 행동을 하겠습니다.
우리 모두는 꿈꿀 권리가 있습니다.
함석헌 선생님은 '생각하는 백성이라야 산다'고 했습니다.
지금은 '꿈꾸는 백성'이라야 미래를 만들 수 있습니다.

사랑하는 국민여러분!
절망의 시간이 희망의 시간으로 바뀌고 있습니다.
대신할 수 없는 미래, 저 안철수가 앞장서겠습니다.

삼월의 바람과 사월의 비가 오월의 꽃을 데려옵니다.
오월은 통합입니다.
오월은 희망입니다.
오월은 미래입니다.

고맙습니다.

태그
기타기능
페이스북 트위터
스크랩 | 신고

댓글[0]

댓글 쓰기

0/600byte
번호 카테고리 제목 작성자 조회 날짜
여당 토론마당 이용원칙 안내 토론장 (xfo***) 8550199 0 0 07.17
281743 야당 조선아 .. 중앙아 ............ 새 게시물 이승래 (lsl***) 21 2 0 07.21
281742 정부 건강한 우리 박근혜대통령님~ 절때 아플... [1] 새 게시물 전충배 (han***) 42 0 0 07.21
281741 여당 선무당 사람 잡는 칼춤추는 문재인 새 게시물 유창배 (ych***) 70 5 0 07.21
281740 정부 文대통령은 왜? 국가와 국민을 同伴破産... 새 게시물 안복순 (hel*) 137 29 0 07.20
281739 정부 *강상일 대통령께 대드는 자들은 살인마... 새 게시물 강상일 (kan***) 87 1 0 07.20
281738 야당 촛불구테타에 3개월줬으니 이제 태극기... 새 게시물 최정대 (12c***) 113 11 0 07.20
281737 정부 바른정당, 1박2일 'TK 구애'…박정희 생... 새 게시물 차인환 (bod***) 107 1 5 07.20
281734 야당 문 지지자들이 이젠 고소드립까지 시전... 새 게시물 오영실 (cla***) 130 8 0 07.20
281733 정부 문재인 정부, 남북회담제의 美와사전에... 최기태 (ktc***) 99 11 0 07.20
281732 야당 운동권 양아치 소굴로 변한 문재인의 청... [2] 오영실 (cla***) 153 42 0 07.20
281731 야당 "최저임금 주기 어렵다"…서... [2] 오영실 (cla***) 79 7 0 07.20
281730 정부 문재인 청기와집과 특검 초비상은 초상... [4] 조상현 (auf***) 175 38 1 07.20
281729 정부 어떻든간에 염병을 해봤자 근혜는 무죄 [1] 김윤길 (eei***) 169 25 1 07.20
281728 정부 청와대 박근혜 확실히 죽여 놓기로 작정... [1] 정일권 (jik***) 88 10 0 07.20
281727 정부 문재인대통령의 국정농단-6500억원 기금 이세구 (om3***) 70 3 0 07.20
281726 야당 미해결 적폐 청산은 여기서부터 김 순 규 (lee***) 113 20 0 07.20
281725 정부 촌 다방 밀집지역에 한 나들이 가게, 에... [1] 이정숙 (can**) 129 0 0 07.20
281723 정부 문재인의 광기 정치 막아야 [4] 이정숙 (can**) 211 24 0 07.20
281722 여당 바른당은 보수 말아먹을 세력 [4] 김형도 (khd***) 224 39 3 07.20
281721 정부 돈을 받아 처먹고 보수논객질을 한 넘들... [7] 김윤길 (eei***) 265 17 4 07.20
281720 야당 촛불 구테타를 도운 이것들을 어찌해야... 최정대 (12c***) 212 47 1 07.20
281719 정부 국정운영이나 제대로 잘 할것이지 [3] 허석천 (hsc***) 116 0 8 07.20
281718 정부 군대 아예 없애라! [2] 박희태 (cod***) 153 20 0 07.20
281717 정부 압도적인 군사력으로 대북 문을 열겠다... 정일권 (jik***) 127 10 0 07.20
281716 야당 청와대 문건과 철부지 정유라를 보며 인기게시물 이재기 (dog***) 283 57 0 07.20
281715 정부 *강상일 대통령 각하께 충성하는 것만이... [1] 강상일 (kan***) 95 1 1 07.20
281714 야당 증거 불충분으로 얼마나 불안했으면... [1] 인기게시물 전순근 (wjs***) 299 54 0 07.20
281713 정부 *문건 발견 호들갑,박통 유죄가 국정과... 김성 (eri***) 269 40 0 07.20
281712 야당 <現代史 政治에 再審判이 필요한 相... 이도희 (edo***) 246 16 1 07.20
281711 야당 박근혜를 살리는 길이 우파를 살리는 길... 인기게시물 김진상 (k55***) 263 50 4 07.20